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선
<나는 자라요> 키재기자 (추천도서 포함, 유아/좋은부모 2만원 이상 구매 시)
  • 정가
    15,000원
  • 판매가
    13,500원 (10%, 1,500원 할인)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8.3%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Sales Point : 2,521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10.16부터~ )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10.15 까지)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13,500원 (10%, 1,500원 할인)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이수지가 어린 예술가에게 선물하는 그림책"
경계 3부작 <파도야 놀자>, <거울속으로>, <그림자놀이>에서처럼 이번 작품에서도 새로운 시도는 계속된다. 선과 최소한의 색으로만 이루어진 그림은 현실과 환상을 넘나들며 '그림책'이라는 장르의 매력을 한껏 보여준다. 이수지 작가가 자신에게, 세상의 모든 어린이에게 선물하는 마법 같은 이야기가 글 없는 그림책 속에 가득 펼쳐진다.

빨간 모자와 장갑을 한 아이가 스케이트를 타고 미끄러져 들어온다. 아이의 움직임에 따라 선이 이어지고 또 이어지고, 아이는 하늘로 날아오른다. 그러다 꽈당, 아이가 넘어지면 빙판의 스케이트 자국은 새하얀 도화지의 어지러운 그림이 되고, 스케치를 망치고 구겨진 종이 뭉치가 된다.

우리는 살면서 계속 실패와 좌절을 맛본다. 그림을 망쳐 종이를 구기고, 엉덩방아를 찧어 주저앉기도 하지만, 언제나 실패는 딛고 일어설 수 있다. 아이는 소년이 내미는 손을 잡고 일어서서, 또래 아이들로 가득한 빙판으로 옮겨간다. 소녀는 그림을 완성한 작가 자신의 모습이기도 하고, 기쁨과 생기 넘치는 아이들로 가득한 빙판은 실패를 딛고 완성된 아름다운 그림이 된다.
- 유아 MD 강미연 (2017.11.07)
북트레일러
북트레일러


시리즈
시리즈
비룡소의 그림동화 (총 295권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