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일반
  • 만화
  • 로맨스
  • 판타지/무협
  • BL

MD추천 eBook

  • 에세이

    H마트에서 울다

    김영하 북클럽 7월의 책
    한인 마트에서 잃어버린 한국인의 조각을 찾는 여성. 재패니즈 브렉퍼스트의 보컬 미셸 자우너의 에세이

  • 인문

    최재천의 공부

    우리를 살게 하는 앎
    동물과 인간을 깊이 관찰해온 최재천 교수, 지금 이 시대에 꼭 필요한 공부에 관한 생각을 총망라하다.

  • 사회과학

    최전선의 사람들

    후쿠시마 원전 재난 복구 기록
    《도쿄신문》 사회부 기자가 동일본 대지진 발생 직후부터 9년간 원전 현장에 잠입해 복구 노동자의 현실을 담아 숨겨진 진실을 끈질기게 파헤쳐 나간 기록이다.

  • 소설

    벨 자

    실비아 플라스의 자전적 소설
    섬세한 문장으로 '여성으로 산다는 것'을 담아낸 <벨자>는 20세기 후반의 여성주의 그리고 여성운동에서 빠뜨릴 수 없는 고유명사로도 자리매김했다.

  • 실용

    맛있어서 지속 가능한 디디미니 다이어트 레시피

    맛있게 배불리 먹고 요요 없이 건강하게
    먹고 싶은 걸 무조건 참으며 스트레스받기보다는, 건강하고 맛있게 먹으며 감량과 건강을 동시에 챙기는 레시피. 매콤, 달콤, 새콤, 단짠단짠에 마라맛까지 담았다.

  • 인문

    생존자들

    트라우마 치유와 회복의 여정
    감금, 방임, 아동유기, 자아정체성 박탈, 가스라이팅 등 가장 친밀한 가족과 사회집단 안에서 고통받아 온 피해자들의 치유와 회복을 따라가는 경이롭고 특별한 여정.

독자가 권하는 책

[마이리뷰] 몽테뉴의 수상록

토니가 미래다님

[마이리뷰] 붕대 감기 : 소설, 향

이건 리뷰라기보다 쓸데없는 이야기인데, 나도 진경과 세연처럼 잘 모르겠는 친구가 있다. 정말 모르겠는데도 신상조사를 한 적이 없다. ㅋㅋㅋ예를 들면 나는 그 친구가 어느 대학에서 무슨 전공을 했는지 조차 모른다. 재수할 때 만났는데 갑자기 만나고 취미가 닮은 거 때문에 그 이야기를 하는데 우리 둘다 파워N이라 그런지 이야기가 현실로 내려와 앉는 경우가 없다. 그래서 호구조사가 서로 잘 안 돼 있다. 다른 F/T, J/P 이런 건 잘 모르겠는데 지난 번에 우리가 S가 아닌 건 진짜 확실하다는데 서로 동의하였다. 만나면 맨날 만약, 에 대한 이야기만 한다. 아니면 소설이나 드라마 주인공 이야기를 공통의 친구 근황 이야기처럼 한다. 우리가 하는 현실 이야기라고는 언제 몇시에 어디에서 만나자 뿐인데 그것도 미래 가정적인 이야기이긴 하다. 지난번 무심코 그 친구가 사는 동네를 지나가다가 여긴 맛있는 떡볶이집이 어디냐고 물어봤는데, 그리곤 까먹고 있었다. 이번에 그 친구가 맛있는 떡볶이집을 발견했어 만나자! 했는데, 그러다 지난 기록에서 내가 물어본 게 보였다. 우리는 서로가 잘 뭘 모르는데도 이렇게 서로를 생각해주고 있구나. 나의 취향을 배려해서 떡볶이 집을 가자면서도 먹어도 되는지 물어봐주었다. 나도 말했다. 다이어트 하고 있으면 안 먹어도 되는데. 나는 늘 먹고 싶은게 매 끼니마다 세개씩 생겨서 걱정(?) 안 해도 돼! 또 한 친구는 주량이 세다. (이 친구는 S인게 분명한 친구고 만나면 늘 사는 이야기 한다. 내가 질문 들을 때마다 너는 어때?만 반복해도 자동으로 서로 신상에 대해 빠삭하게 알게 된다. 그것도 신기하다) 내가 그 친구를 못 따라간다. 그래서 술을 시키면 내가 한 모금 마시면 친구가 그걸 다 마셔버린다. 그 비율만큼 우리는 차이가 있다. 내가 그나마 한컵이상 마실 수 있는 술은 막걸리이고 숙취도 거의 없는 게 나는 막걸리인데 내 친구는 와인과 맥주가 덜 취한다고 한다. 그런데도 그 친구가 술 이야기 하고 그친구가 먹자는 술 마시러 가면 그게 그렇게 재미있을 수가 없다. 그친구가 먹자는 맥주는 다 맛있다. 맥주를 몰라서 나는 늘 달달한 코젤이나 스타우트 흑맥만 마시는데, 뭔진 모르겠지만 꽃향기나 시트러스향이나 밀맛 같은 걸 그 친구 때문에 알게 되었다. 달거나 드라이한 이유나 와인산지 같은 건 들어도 맨날 까먹지만 지치지 않고 늘 물어보면 말해준다. 어차피 맥주를 먹나 와인을 먹나 칵테일을 먹나 막걸리를 먹나 늘 한 모금 대 한 컵인데도 술을 잘 못먹는 나를 위해서인 것 같은데 자기한테 잘 안받는 막걸리를 먹으러 갈 때가 있다. 그 친구의 막걸리 한 사발에 고마움을 느낀다. 그러고 보니 막걸리 먹고 싶다. ㅋㅋㅋ 그냥 장수막걸리나 국순당 생막걸리로. 먹다 남으면 그냥 빵 만들고. 버터로 겉을 빠삭하게 구운 맥주빵이 더 맛있지만 ㅋㅋ 지금 금식이라 배고파서 이런다. 일단 먹는 거 주는 사람 생명의 은인.

Persona님

지금 많이 읽고 있는 eBook
2022. 07. 05 12:39

  • 1

    친밀한 이방인

    정한아 지음

  • 2

    기적수업 합본

    헬렌 슈크만 지음, 구정희, 김지화 옮김

  • 3

    역행자

    자청 지음

  • 4

    맛있어서 지속 가능한 디디미니 다이어트 레시피

    미니 박지우 지음

  • 5

    작별인사

    김영하 지음

  • 6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에릭 와이너 지음, 김하현 옮김

  • 알라딘 오디오북

    무료 eBook

    이달의
    전자책 이벤트

    공지사항+더보기
    알라딘마켓 서비스 종료(22.6.30.23:59)
    [채용공고] 도서부문 신규사업 담당자 정규직
    7월 신용카드 무이자 안내
    안드로이드 앱 전자책 결제 방식 및 전자책캐시 가격 변경 안내
    검색하기
    검색
    빠른 서비스
    반품/교환 신청
    증빙서류 신청
    미배송 신고
    입금신고
    출판사,판매자 안내
    제휴 & 마케팅 안내
    출판사/공급사 안내
    광고 안내
    판매자 매니저
    학교/기업/기관 대량구매
    스페셜 서비스
    독자북펀드
    알라딘 멤버십
    기프티북
    선물상품권 / 알라딘캐시
    알라딘 US
    알림센터
    품절도서센터
    가격 만족
    2천원 추가 마일리지
    Thanks to 적립금
    최저가격 계산기
    최저가 보상제도
    배송 만족
    양탄자배송/당일배송
    편의점 배송
    신간 1권도 무료배송
    수령일 예고제
    블로그 & SNS
    알라딘 북플
    알라딘 서재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웹 & 모바일
    Open API
    TTB
    모바일/앱
    제휴 서비스
    제휴 할인카드
    한국문화진흥 문화상품권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
    에쓰오일 S포인트
    문화누리카드
    알라딘 전자도서관
    도서판매사업자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