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헤더배너
상품평점 help

분류

이름:뉴욕 타임스 북 리뷰

저자의추천 작가 행사, 책 머리말, 보도자료 등에서 저자가 직접 엄선하여 추천한 도서입니다.
이 분야에 65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옵션 설정
25개
1.
  • 출판사*제작사 사정으로 제작 지연 또는 보류중이며, 출간 일정 미정입니다.
이 책의 가장 큰 강점은 다루고 있는 범위다. 로벨은 여러 나라를 광범위하게 여행하고, 기록물을 활용하고, 인터뷰를 진행했으며, 성장하는 세계 냉전 연구 분야의 학자들의 연구를 종합했다. 그녀는 마오주의가 단순한 사상이 아니라 중국이 추진한 전략이었음을 보여주고 있다. 크고 방대한 장으로 구성되어 있는 이 책은 없어서는 안 될 안내서이다.
2.
  •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5월 30일 출고 
  • 이 책의 전자책 : 33,600원 전자책 보기
프란츠 카프카의 소묘화들은 “낙서”(작가 본인의 말에 따르면)도 아니고 텍스트에 딸려오는 삽화도 아니다. 카프카는 그림과 단어를 상호보완적인 것이 아니라 독립적인 것으로, 심지어 분리할 수 없는 것으로 보았다. 그가 그린 인물들은 그가 쓴 글처럼 그 자체로 우뚝 서 있다.
3.
“역사를 조명하는 매력적인 문화 전기.”
4.
“탁월한 개론서다. ... 성서의 역사에서 핵심적인 전환점들과 복잡다단한 면모를 모두 담아냈다.”
5.
『끝나지 않은 일』은 콜라주 형식의 회고록이자 문학비평이다. 하지만 한편으로는 ‘다시 읽기’가 책의 기억뿐 아니라 자아 인식을 수정하고 조정할 기회를 준다는 중요한 논증을 펼치는 글이기도 하다. 이 책은 생기 넘치고 다정하다. 그런데 읽다 보면 모르는 사이 서글퍼진다. (…) 아무리 많은 문학작품을 읽는다 해도 특정한 순간 흡수할 준비가 된 만큼만 받아들일 수 있다니, 참으로 크나큰 아이러니다. 이 짧고 예리한 책에서, 절대 한 번으로 읽기를 끝내지 말라고 고닉은 말한다. _클로이 샤마
6.
『끝나지 않은 일』은 콜라주 형식의 회고록이자 문학비평이다. 하지만 한편으로는 ‘다시 읽기’가 책의 기억뿐 아니라 자아 인식을 수정하고 조정할 기회를 준다는 중요한 논증을 펼치는 글이기도 하다. 이 책은 생기 넘치고 다정하다. 그런데 읽다 보면 모르는 사이 서글퍼진다. (…) 아무리 많은 문학작품을 읽는다 해도 특정한 순간 흡수할 준비가 된 만큼만 받아들일 수 있다니, 참으로 크나큰 아이러니다. 이 짧고 예리한 책에서, 절대 한 번으로 읽기를 끝내지 말라고 고닉은 말한다. _클로이 샤마
7.
사회 과학, 회고록, 유머의 흥미로운 조합. 21세기에는 외로움이 전염병이 되었다고 쓴 그는 (중략) 시들어 가는 우정을 되살리고자 갖가지 모험을 시작한다. 맥주잔을 들고 테일 게이트 파티에서 대화를 나누는 듯, 캐주얼한 스타일로 쓰였다. (중략) 활력 넘치는 작가가 쓴 중요한 주제의 책.
8.
“보이지 않음의 과학은 대체로 이론적이고 추상적이지만, 문학에서는 생생하게 다가온다. 이 책의 저자는 보이지 않음을 다루는 소설에 관해서 세계 최고 전문가라고 확언할 수 있다.”
9.
사악한 과학 행위, 부패한 경쟁, 속임수 등 흥미진진한 이야기들을 만나볼 수 있다.
10.
6년에 걸친 공격적인 취재와 그 결과에 생기를 불어넣는 놀라운 재능의 산물. 생생한 현장감이나 세심한 관찰이 부족하다며 이 책을 내려놓을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이다.
11.
“작품을 읽는 내내 감탄했다. 작가의 창의력과 상상력에 찬사를 보낸다.”
12.
강렬한 상상력과 날카로운 지성으로 빚어진 걸작.
13.
촘스키는 세계적인 현상이다. 그는 지구상에서 가장 널리 읽히는 미국의 외교정책 비평가일 것이다.
14.
이 책이 세세한 내용과 대담한 가설들로 가득하다는 데에는 반론의 여지가 없다.……이 책은 인간이 할 수 있는 끝없이 다양한 상업의 세계들을 보여준다. - 조너선 스펜스
15.
이 책이 세세한 내용과 대담한 가설들로 가득하다는 데에는 반론의 여지가 없다.……이 책은 인간이 할 수 있는 끝없이 다양한 상업의 세계들을 보여준다. - 조너선 스펜스
16.
최면을 걸듯 마음을 사로잡는다. 인상적인 범위와 구체성을 가진 소설. 건티는 사람으로 세상을 살아가는 일의 연약함과 부조리, 그 모든 여리고 비밀스러운 욕구들과 기묘한 친밀감들을 지그시 누를 줄 안다.
17.
눈부시다. 지적이고 엄정하며 깊은 감동을 준다.
18.
“유쾌하다. 시사적이다. 이 동물들을 보호하기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땀 흘리는 작은 영웅들의 이야기는 감동적이다.”
19.
이런 책을 쓰려면 정신적으로 이례적인 예민함과 세련됨이 용기와 만나야 한다. (…) 스타가르트는 문화사가로서만 인상적인 것이 아니다. 전쟁의 군사적 서사에 대한 단단한 장악력 또한 인상적이다. 그리고 그것은 필수불가결한 능력이다. (…) 우리에게 진실로 심원한 역사서를 선물했다.
20.
눈부신 언어적 기교와 감정을 휘젓는 절묘한 솜씨로 독자를 압도한다. 읽다보면 어느새 빠져들어 있을 것이다.
21.
박식하며 구성이 훌륭하다. 창의력을 발휘해 그리스와 트로이아 여성들의 삶을 생생하게 그려 내고, 디테일을 통해 소설에 활력을 일으킨다.
22.
멜빌의 일상성에 멜로드라마 같은 서스펜스를 접목시킨 작품.
23.
호기심과 지식이 가득하고, 이해의 틈을 메워주며… 과거를 기리면서 현재의 생생하고 현실적인 모성 경험을 보도해주는 책이다.
24.
보이지 않는 모든 것에 대한 충실한 안내서. 인스타그램을 비롯한 각종 소셜 미디어에서 ‘최고의 삶’을 보여주는 것이 능력으로 여겨지는 지금, ‘사라지는 선택’이 얼마나 강력할 수 있는지를 이야기한다.
25.
  • 출판사*제작사 사정으로 제작 지연 또는 보류중이며, 출간 일정 미정입니다.
‘압도하는 새 책. (…) 이런 책을 쓰려면 정신적으로 이례적인 예민함과 세련됨이 용기와 만나야 한다. (…) 스타가르트는 문화사가로서만 인상적인 것이 아니다. 전쟁의 군사적 서사에 대한 단단한 장악력 또한 인상적이다. 그리고 그것은 필수불가결한 능력이다. (…) 스타가르트는 우리에게 진실로 심원한 역사서를 선물했다.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