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정가
    12,000원
  • 판매가
    10,800원 (10%, 1,200원 할인)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100.0% 최근 1주 확률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Sales Point : 240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NH농협, 비씨(하나BC제외), 씨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신한, 삼성, 국민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하나(하나BC포함)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시리즈
봄봄 아름다운 그림책 (총 64권 모두보기)
책소개
봄봄 아름다운 그림책 58권. 어느 겨울날, 산초네 집에 특별한 손님 페드로가 왔다. 사촌 페드로는 추운 것을 싫어하고 아직 눈을 한번도 본 적이 없었다. 페드로는 어쩐지 눈을 안 좋아할 것 같다고 생각했다. 밤새도록 눈이 내린 어느 날, 산초와 동생들 그리고 페드로는 밖으로 나갔다. 페드로는 눈이 펑펑 내리는 것을 봐도 온통 춥다는 생각 뿐이었다. 몸이 따뜻해지려면 많이 움직여야 한다고 산초와 동생들은 누워서 눈 천사를 만들며 놀았지만 페드로는 눈 위에 눕고 싶지 않았다.

이웃 친구들이 와서 페드로와 인사했다. 친구들은 페드로에게 눈의 맛을 보라고 하기도 하고, 썰매 타러 가자고 하기도 했다. 브리짓과 클로이가 먼저 내려가고 다 같이 썰매를 타고 내려갔다. 물론 페드로도 함께. 페드로는 썰매를 타다가 쾅! 쿵! 퍽! 하늘로 날아 언덕 밑 눈 더미 속으로 떨어졌다. 산초가 페드로에게 이제 눈이 어떠냐고 묻는데….
목차

목차 없는 상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