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헤더배너
이전
다음
여름의 루돌프
  • 정가
    15,000원
  • 판매가
    13,500원 (10%, 1,500원 할인)
  • 마일리지
    750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원
  • 배송료
    유료 (도서 1만5천원 이상 무료)
  • 311
    양탄자배송
    지금 주문하면 내일 밤 11시 잠들기전 배송
    (중구 서소문로 89-31 기준) 지역변경
Sales Point : 4,732

세일즈 포인트

  • SalesPoint는 판매량과 판매기간에 근거하여 해당 상품의 판매도를 산출한 알라딘만의 판매지수법입니다.
  • 최근 판매분에 가중치를 준 판매점수. 팔릴수록 올라가고 덜 팔리면 내려갑니다.
  • 그래서 최근 베스트셀러는 높은 점수이며, 꾸준히 팔리는 스테디셀러들도 어느 정도 포인트를 유지합니다.
  • `SalesPoint`는 매일매일 업데이트됩니다.

무이자 할부 안내

  • * 2~3개월 무이자 : 신한, 국민,현대,롯데,하나,삼성
    * 2~4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우리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알라딘페이는 토스페이먼츠사 정책으로 5만원 이상 할부 선택이 가능하오니 필요시 다른 결제수단을 이용 부탁드립니다.
    ※ 오프라인결제/Non ActiveX 결제(간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알라딘 캐시와 같은 정기과금 결제 등은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편집장의 선택
편집장의 선택
"여름, 제주 바닷가 마을의 훈훈한 이야기"
따스한 그림체로 제주의 풍경과 사람 냄새 가득한 이야기를 그리고 써온 김성라 작가가 새로운 제주 이야기로 돌아왔다. 고사리 철인 제주의 봄과 먹거리, 일상을 담은 <고사리 가방>, 차갑고 상큼하고 다디단 귤 철인 제주의 겨울 이야기 <귤 사람>에 이어 세 번째 제주 이야기를 펼쳐 보인다.

이번 책은 여름의 제주 바닷가 마을에 관한 이야기다. '여름의 루돌프'라는 귀여운 제목과 시원한 표지부터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성라 작가는 섬마을에서 평생 해녀로 살아온 할머니 댁으로 휴가를 떠난다. 비록 에어컨은 없지만, 주황색 지붕이 예쁜 집, 돌담과 나무의 그늘, 푸르른 바다, 수국길의 작은 책방, 그리고 할머니와 할머니의 정 많은 친구들이 있다. 제주 바다와 바닷가의 작은 동네를 배경으로 훈훈한 이야기가 이어진다. 토박이 사투리를 그대로 살려서 제주의 시간이 생생하게 전해온다. 작가를 눈물로 배웅하는 '여름의 루돌프' 할머니들의 모습에서 코끝이 시큰해지고, 한 시절의 어떤 그리움 같은 것이 여름 바닷 바람과 함께 불어온다. 한없이 다정해서 많은 이들의 손에 건네고 싶은, 산뜻하고 사랑스러운 그림책이다.
- 에세이 MD 송진경 (2023.07.14)
시리즈
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