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 아크릴 자
  • 정가
    58,000원
  • 판매가
    52,200원 (10%, 5,800원 할인)
  • 배송료
    신간도서 단 1권도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9.3%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역사 주간 7위, 역사 top10 2주|
Sales Point : 12,540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반복되는 것은 '인간의 본성'이다"
하와이 오아후 섬을 여행하던 때가 기억난다. 저 멀리 호놀룰루 국제공항 너머 진주만 부근에서 대낮부터 폭죽이 터졌다. 무슨 행사였는지는 알 길이 없었지만 진주만 공습으로부터 태평양전쟁이 발발했다는 역사적 사실을 떠올리기에는 충분했다. 공교롭게도 당시 머무르던 알라모아나와 와이키키 해변은 서쪽을 향하고 있어 이후 '일몰'까지 지켜볼 수 있었다. 이 책의 원제 <The Rising Sun>을 보고 떠오른 역설적인 장면이다. 아니 어쩌면 태평양전쟁 자체가 모순과 역설 덩어리였는지도 모른다. 그 혼란스럽던 시절을 최대한 혼란스럽지 않게 읽어 내기 위해 <아돌프 히틀러>로 유명한 전쟁사학자이자 논픽션 작가인 존 톨런드가 수고를 마다하지 않았다.

그는 15개월 동안 극동지역을 돌며 자료를 조사하고 500여 명의 '관계자'들을 인터뷰하여 1936년부터 1945년까지의 태평양전쟁 통사를 완성해 냈다. 철저한 고증과 객관적 서술이 뒷받침되었기에 퓰리처상(1972년)의 영광도 가능했다. 국내에는 이제서야 소개되지만, 그 무모했던 전쟁의 여파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는 우리에게는 마냥 반가울 따름이다. 그런데 우리는 이 '역사'에서 무엇을 얻어야 하는가? 그는 힘주어 말한다. 역사에 단순한 교훈은 없으며, 반복되는 것은 역사가 아니라 '인간의 본성'이라고. 본문만 1,300페이지에 달하는 이 책을 결코 가벼이 읽을 수는 없겠지만 우리의 마음은 이미 움직이고 있다. 이 책을 읽기에 더할 나위 없는 계절이다.
- 역사 MD 홍성원 (2019.08.13)
시리즈
시리즈
걸작 논픽션 (총 16권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