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정가
    16,000원
  • 판매가
    14,400원 (10%, 1,600원 할인)
  • 전자책
    11,20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8.9%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사회사 주간 13위, 역사 top100 12주|
Sales Point : 1,253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 2~5개월 무이자 : 현대,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우리에게는 '역사의 힘'이 있다"
서중석 교수가 열 권에 이르는 대장정으로 현대사 이야기를 풀어낸다. 그는 한국현대사 분야에서 최초로 박사학위를 받았고, 해당 분야에서 최고의 개설서로 꼽히는 <사진과 그림으로 보는 한국현대사>를 썼다. 79년부터 88년까지 동아일보 기자로, 6월항쟁 때는 <신동아> 취재기자로 현장을 목격하고 기록한 현대사의 증인이기도 하다. 그가 퇴임 앞뒤로 한국현대사의 줄기를 짚어가며 해방부터 오늘까지 현대사 전체를 풀어낸다니 여러모로 기대가 크다.

1권에서는 해방과 분단, 친일파를, 2권에서는 한국전쟁과 민간인 집단 학살을 다루는데, 주제에서 볼 수 있듯 연대기를 바탕에 두되 사건과 쟁점을 중심으로 구성하여, 오늘 역사를 이해하는 데 고민해야 할 과제가 무엇인지, 그때 그 이야기가 오늘 현실과 어떻게 맞닿으며 역사를 구성하는지 선명하게 드러낸다. 서중석은 기계적 중립을 말하지 않는다. 사실에 근거하되 그에 합당한 평가를 단호하게 내린다. 좌와 우, 진보와 보수를 가리지 않고 공과를 지적하며, 해방부터 이어진 역사의 흐름 위에서 다음 발걸음을 어느 쪽으로 내디뎌야 할지를 엄중하게 제시한다. 그는 한국사회에 ‘역사의 힘’이 있다고 자신한다. 지난 현대사에서 확인할 수 있듯 오늘 현대사에도 '역사의 힘'이 이어지길 바라며, 열 권의 현대사 이야기도 어느새 오늘에 도착하길 기대한다.
- 역사 MD 박태근 (2015.03.24)
시리즈
시리즈
서중석의 현대사 이야기 (총 19권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