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알라딘->도서관 사서]으로 이동
기프티북
모바일상품권
전자책캐시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알라딘 인스타그램
행복만을 보았다
그레구아르 들라쿠르 (지은이), 이선민 (옮긴이) | 문학테라피 | 2015-03-03 | 원제 On ne voyait que le bonheur (2014년)
URL
정가13,800원
판매가12,420원 (10%, 1,380원 할인) | 무이자 할부?
마일리지
690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점?

세액절감액560원 (도서구입비 소득공제 대상 및 조건 충족 시)

추가혜택 카드/간편결제 할인
무이자할부 안내 닫기
  • * 2~6개월 무이자 : KB국민, NH농협, 비씨, 하나(외환), 씨티, 롯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신한, 삼성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시럽페이,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전자책 : 출간된 전자책이 없습니다.
반양장본 | 296쪽 | 140*200mm | 425g | ISBN : 9788965133490
배송료무료 ?
수령예상일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가능 

88.0% 최근 1주 확률
(서울 중구 중림동 지역변경)
주문수량

 

기프티북 보내기 닫기
 
9.5
  • Sales Point : 1,248

로딩중...



"인생의 가치는 얼마인가"
보험업은 재물이나 사람의 가치를 돈으로 환산하는 일을 한다. 인생을 돈으로 바꾸는 일은 아무래도 냉혹한 작업이다. <행복만을 보았다>의 주인공 앙투안은 오랫동안 그 일을 해 왔고 어느새 자신의 성격도 그처럼 냉정하고 무덤덤해졌다. 그러던 어느 날 그는 자신의 삶을 손해사정사의 눈으로 바라본다. 나의 인생은 얼마인가. 냉혹한 질문이 자기자신을 향했을 때에야 그는 비로소 자신이 어떻게 살아왔는지를 깨닫는다. 앙투안은 견딜 수가 없다. 무너져버리고 만다. 겉으로는 아무 부족함이 없던, 도리어 행복했던 어느 날 그는 자신의 딸을 총으로 쏜다. 그리고 모든 것이 무너졌다.

이야기는 여기서부터 갈라진다. 정신질환 상담을 받는 앙투안의 시점과 사랑하던 아버지로부터 청천벽력 같은 살인 미수를 경험한 조세핀의 시점이 지옥같았던 날을 기점으로 나뉜다. 무너진 채로 모든 걸 다시 재건해야 한다는 점에서 둘은 똑같지만, 한 명은 참회와 속죄를 이뤄내야 하고 다른 한 명은 증오와 환멸을 극복해야 한다는 점에서 완전히 다른 길을 걸어야 한다. 어떻게든 살아내면서 다시 자신있게 일어설 수 있을까. 2014년에 프랑스에서 커다란 반향을 일으킨 이 작품이 주는 감동은 이미 여러 차례 봐 왔던 종류의 것이지만, 그만큼 이 주제야말로 소설의 영원한 소재라고 생각하는 쪽이 좋겠다. 어떻게 해야 할지는 잘 모르겠지만 그래도 어쨌든 좀 더 잘 살아가고 싶다는, 행복해지고 싶다는 욕망 말이다.
- 소설 MD 최원호 (2015.03.06)

신간 알리미 신청

이주의 사은품 추첨 증정

나라는 이상한 나라

마음이 따뜻해지는 미니 손난로

아무튼, 비건

비건 스페셜 표지 노트

츄팝의 DIY 슬라임 카페

슬라임 키트 + 츄팝 마그네틱 북마크

시애라의 인형옷 아틀리에

모쿠바 실크리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