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알라딘 책베개 2019 Edition!(대상도서 포함 국내도서.외서 5만원 이상)
  • 정가
    22,000원
  • 판매가
    19,800원 (10%, 2,200원 할인)
  • 배송료
    신간도서 단 1권도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100.0% 최근 1주 확률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문화/예술/인물 주간 15위, 어린이 top100 8주|
Sales Point : 6,176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NH농협, 비씨(하나BC제외), 씨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신한, 삼성, 국민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하나(하나BC포함)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이벤트
  • 3월 특별 선물! 알라딘 책베개 2019 Edition!
책소개
선사 시대 동굴 벽화에서 아이패드 속 게임 화면에 이르기까지, 그림을 탐구하는 미술 도감이다. 이 책은 오늘날 세계에서 가장 많은 찬사를 받는 화가 데이비드 호크니가 미술 평론가 마틴 게이퍼드와 오랫동안 나눈 대화를 바탕으로 쓰였다. 두 거장이 직접 고른 그림을 두고 서로의 생각을 나누는 생생한 대화문으로 구성되어 친근감을 느낄 수 있다. 각 장마다 펼쳐지는 차분한 대화는 도구와 기술의 발달로 점점 범위를 넓혀 온 그야말로 놀라운 그림의 역사를 흥미롭게 담아낸다.

11월 크리스티 경매에서 현존 작가의 작품으로는 최고 낙찰가가 예상되는 「예술가의 초상Portrait of an Artist (Pool with two figures)」을 비롯한 수영장 연작으로 잘 알려진 데이비드 호크니는 ‘영국을 대표하는 팝아티스트’, ‘살아 있는 전설’,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현존 화가’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드로잉, 회화부터 사진, 무대 디자인, 스테인드글라스 디자인까지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그림’을 만들어 온 작가이자, 수십 년간 다른 화가들의 작품을 지켜보고 연구해 온 평론가로서 어린이들에게 미술의 멋진 점을 알려 주고자 이 책을 썼다.

데이비드 호크니는 무엇보다, 독자에게 그림을 보고 다른 사람들과 그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 보기를 권한다. 사람마다 다른 관점을 서로 나누고 대화하다 보면 세상을 이해하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고 안내한다. 특히 데이비드 호크니의 열렬한 팬이기도 한 로즈 블레이크가 그린 귀여운 삽화는 세계적인 작품들과 어우러져 맛깔난 역할을 한다.
목차

들어가는 말
1 그림을 생각하다 - 우리는 왜 그림을 그릴까?
2 자국 만들기 - 무엇이 흥미로운 자국을 만들까?
3 빛과 그림자 - 그림자란 정확히 무엇일까?
4 이 공간을 보라 - 화가는 어떻게 장면을 설정할까?
5 거울과 거울상 - 화가는 빛을 어떻게 활용할까?
6 그림과 사진 - 화가는 어떤 도구를 사용할까?
7 움직이는 그림 - 그림이 정말 움직일 수 있을까?
8 그림의 역사는 계속된다 - 그림의 다음은 어떤 모습일까?

발명품의 역사
낱말 풀이
그림 목록
찾아보기

책속에서
추천글
  • 살아 있는 전설로 불리는 영국의 예술가 또는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현존 화가로 불리는 데이비드 호크니가 미술 평론가 마틴 게이퍼드와 함께 그림의 역사를 책으로 펴냈다. 매끄러운 대화문은 논리 정연한 이론이며, 데이비드 호크니의 특별한 취향에 따라 선별된 그림들로 이루어진 호화로운 컬렉션이 함께한다.
  • 호크니의 통찰력이 게이퍼드의 지식을 감싸 안아 그림의 역사를 꿴다.
    미술의 발전을 살펴보는 호크니식 비행이 시작된다.
  • 올해 이보다 재밌는 책은 더 이상 필요 없다. 완전히 매력적이다.
  • 그림의 본질, 그림과 사진 사이의 관계에 대한 큰 질문을 색다른 방식으로 던진다.
    거의 모든 페이지에 흥미로운 도발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