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당신의 신
<나는 나무를 만질 수 있을까> 클리어 파일
  • 정가
    12,000원
  • 판매가
    10,800원 (10%, 1,200원 할인)
  • 전자책
    8,40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8.3%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Sales Point : 1,054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신한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기본정보
기본정보
  • 양장본
  • 200쪽
  • 120*188mm
  • 274g
  • ISBN : 9788954648653
주제 분류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김숨 소설집, '나'로 존재하는 용기"
오래전 그녀는 이혼하는 꿈을 꾸었다. 김숨의 새 소설집 <당신의 신>은 이 문장과 함께 <이혼>이라는 제목의 소설을 시작한다. 제목처럼 에둘러 가지 않는 이야기다. 이혼을 앞둔 그녀 '민정'은 남편이던 '철식'과 함께 이혼을 위해 법원 대기실에 앉아 있다. 그녀가 아는 많은 이혼을, 성립하지 못한 이혼을 그녀는 생각한다. 이혼 후 추문에 휩쓸려 해고당한 영미 선배. "여자로서만이 아니라 한 인간으로서 끝났다는 생각이 가장 먼저 들더라"는 그의 말. 한편엔 평생 이혼을 하지 못한, 남편의 무시와 폭력에 시달리며 견딘 민정의 어머니가 있다. 스스로가 이혼을 원하는지, 원하지 않는지도 더는 판단하지 못하게 되어버린. 수많은 실패한 결혼들이 품고 있는 이야기를, 그 여성들이 내는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며 그녀는 기어이 이혼을 결행한다. "나는 당신의 신이 아니야. 당신의 영혼을 구원하기 위해 찾아온 신이 아니야. 당신의 신이 되기 위해 당신과 결혼한 게 아니야."라고 말하며.

이혼을 소재로 한 세 편의 이야기를 한 권으로 엮었다. 계모와 국수를 삶아 먹던 여성, (<국수>) 생존해 계시는 일본군 위안부가 단 한분뿐인 그 어느 날을 시점으로, 끝내 증언에 나선 여성(<한 명>) 등을 등장시킨 작품을 통해 여성의 이야기를 해온 작가 김숨이, '나'로 존재하기로 한 여성들이 내는 목소리가 교차하는 순간을 정직하게 바라본다. 기존 김숨의 소설 속, 환상적이고 강렬한 이미지를 기억하는 독자라면 반가워할 소설집 <나는 염소가 처음이야>도 함께 출간되었다.
- 소설 MD 김효선 (2017.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