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호모 데우스
본투리드 단편/발목양말(대상도서 포함 국내도서 15000원 이상)
  • 정가
    22,000원
  • 판매가
    19,800원 (10%, 2,200원 할인)
  • 전자책
    12,96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내일 수령 
    최근 1주 100.0%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사회과학 주간 34위, 종합 top10 7주|
Sales Point : 57,313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12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인간의 방법으로 신이 되는 길"
그간 인류는 할 수 있는 일을 마음껏 해왔다. 대체로 즐거운 일이었고, 때때로 참혹한 일도 벌어졌으나, 또 다른 할 수 있는 일을 이어 붙이며 가까스로 오늘에 이르렀다. 그런데 이제는 이런 임시방편이 더는 통하지 않는 시대를 마주하게 되었다. 할 수 있는 일이 어디까지인지 가늠할 수 없는 상황이 벌어졌고, 그런 일을 벌이는 주체, 즉 인류가 무엇인지도 다시 정의해야 하는 갈림길 앞에 서게 되었다. 바야흐로 사피엔스의 시대가 막을 내리고 진화의 다음 단계가 막을 올리는 이때, 인류 그리고 우리 각자는 위태롭고도 담대하게 머뭇거리며 주변을 살피고 있다.

전작 <사피엔스>에서 인류의 역사를 되짚으며 인류가 어디로 나아갈지를 시대의 화두로 던진 역사학자 유발 하라리는, 후속작 <호모 데우스>에서 드디어 진화의 다음 단계가 무엇인지 실체를 밝힌다. 제목 '호모 데우스'는 '신이 된 인간'을 뜻한다. 신의 영역이던 불멸과 창조에 가까워지자 인류는 이를 제어할 경험과 능력이 부족하다는 걸 새삼 깨닫는다. 그렇다고 가지 않을 수도 없는 길이다. 모든 게 가능해지는 시대에 가지 않은 길을 남겨두고, 신이 아닌 사피엔스로서 멈추는 일은 가능성이 높아 보이지 않는다. 그렇다고 자신의 종말을 가만히 지켜만 볼 인류도 아니기에 고민은 더욱 깊어진다. 다행히 인류에게는 걸어온 길, 즉 역사가 있다. 그간의 믿음보다 그간의 경험에서 갈림길의 방향을 찾아보자. 비록 신이 된다 하여도 인간의 방법으로밖에 이를 수 없는 길 않겠는가.
- 인문 MD 박태근 (2017.0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