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중력의 임무
본투리드 단편/발목양말(대상도서 포함 국내도서 15000원 이상)
  • 정가
    14,800원
  • 판매가
    13,320원 (10%, 1,480원 할인)
  • 전자책
    10,00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12월 11일 출고  
    최근 1주 91.2%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Sales Point : 1,555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신한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기본정보
기본정보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모험가들에게 과학의 가호가 함께하길"
앤디 위어의 히트작 <마션>을 읽은 독자들은 알 것이다. 과학은 책상과 실험실 주위에만 머무는 딱딱한 학문이 아니라 꿈과 호기심으로 가득한 탐험가들이 갖추어야 할 필수 지식이라는 사실 말이다. 과학적 이해는 눈앞에 펼쳐진 문제를 범주화하고 법칙화한 뒤 그에 걸맞는 논리적이고 물질적인 해법을 제시한다. 마치 맥가이버가 공학도의 테크닉을 위기 탈출과 문제 해결의 방법으로 활용하는 것과 같다. <중력의 임무>는 최대 표면 중력이 지구의 700배에 달하는 행성에 추락한 인공위성을 회수하려는 지구인들과 그러한 고중력 행성에 걸맞게 진화한 원주민 메스클린인들이 서로 힘을 합쳐 펼치는 모험 이야기다.

중력이 너무 강한 곳에 살다 보니 '비행'이나 '발사'같은 개념을 이해하지 못하고 10cm만 높은 곳에 올라가도 고소공포증에 시달리는 메스클린인들의 행성 종단기는 딱 그들의 문명 수준인 대항해시대 시절의 모험기를 연상케 한다. 신기한 생명체들과 예상치 못한 역경들이 메스클린인들을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이들에게는 (이들의 입장에서 보면) 초고도문명을 갖춘 지구인들의 지식이 있고, 미지의 세계를 원하는 모험가의 영혼이 있다.

과학소설(SF)들의 범주가 무척 넓다보니 모든 과학소설들이 과학적 요소를 엄밀하게 배치하지는 않지만, <중력의 임무>는 마치 독자들과 내기를 하듯이 과학적 고증을 철저하게 시도한 작품이다. 작가가 꼼꼼하게 설정한 과학적 요소들을 모두 잘 알아보면 금상첨화겠으나, 그런 요소들을 다 알아보지 못하더라도 최대 중력 700배의 별에서 펼쳐지는 독특한 모험에 푹 빠져들기에는 별다른 장애가 없음을 알려드리는 바이다. 고도의 중력으로 인해 대기가 휘어 수평선이 구부러져 보이는 이 별의 모험담은 다른 어느 소설에서도 그 비슷한 것조차 만나볼 수 없을 것이다.
- 소설 MD 최원호 (2016.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