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가끔은 격하게 외로워야 한다
  • 정가
    18,000원
  • 판매가
    16,200원 (10%, 1,800원 할인)
  • 전자책
    14,40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내일 수령 
    최근 1주 94.5%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교양심리학 주간 48위, 종합 top100 13주|
Sales Point : 5,906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신한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기본정보
기본정보
  • 반양장본
  • 344쪽
  • 153*210mm
  • 605g
  • ISBN : 9788950962869
주제 분류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외로움에서 발견한 몰입의 기쁨"
문화심리학자 김정운의 새 책. 만 오십이 되던 해의 첫 날, 이제부터 하고 싶은 일만 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일본으로 건너간 그가 지난 4년간의 유학 생활에서 얻은 통찰을 전한다. 일본에서 너무 외로웠고 그래서 느끼고 얻은 것이 많았다는 그는, 바쁘고 정신없게 성공을 좇는 한국인에게 외로운 시간이 필요함을 역설한다. 외로움은 우리 인간 존재의 본질이며, 외로움에 익숙해야 외롭지 않게 된다는 것이다.

그는 누구나 공감 가능한 우리 일상의 에피소드를 특유의 문화심리학적 시선으로 풀어낸다. 각 에피소드 말미에는 주요 키워드에 대한 친절한 설명을 곁들였다. 책에는 그가 직접 그린 그림이 다수 수록되어 있는데, 교토사가예술대학에서 일본화를 전공한 그답게 예사롭지 않은 솜씨를 뽐낸다. 표지 그림 '외로움과 그리움 사이' 역시 김정운의 작품이다. 크로스오버를 표방하는 이 책은 깊은 사유와 성찰에 비평과 예술성이 더해진 웰메이드다. 이 책과 함께라면, 외로움은 잠시 내려놓아도 좋겠다.
- 경영 MD 홍성원 (2015.12.18)
북트레일러
북트레일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