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여행의 이유>, <룬의 아이들> 콜드컵(2만5천원 이상)
  • 정가
    16,000원
  • 판매가
    14,400원 (10%, 1,600원 할인)
  • 전자책
    11,20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8.3%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외국에세이 주간 42위, 종합 top10 4주|
Sales Point : 22,725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2015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의 대표작"
지난 10월 8일, 올해의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벨라루스의 저널리스트이자 여성작가 스베틀라나 알렉시예비치가 선정되었다. 스웨덴 한림원은 "다성악 같은 글쓰기로 우리 시대의 고통과 용기를 담아낸 기념비적 문학"이라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소설가도, 시인도 아닌 그는 '목소리 소설'이라는 자기만의 독특한 문학 장르를 개척했다. 다년간 수백 명의 사람들을 인터뷰해 모은 이야기를 질의응답 형식이 아닌 일반 논픽션의 형식으로 써서 "다큐멘터리 산문, 영혼이 느껴지는 산문"으로 평가받는다.

1985년에 첫 출간되어 200만 부 이상 판매된 이 책은 여자들의 전쟁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다. 작가는 전쟁에 참전하였거나 전쟁을 목격한 200여 명의 여인들을 만나 그들의 처절하고 가슴 아픈 사연들, 그들의 고통에 귀 기울였다. 그리고, 이 책을 통해서 남자들이 우리에게 하지 않은 전쟁 이야기, 전쟁의 민낯, 죽음에 대한 참을 수 없는 혐오와 두려움, 그리고 전쟁 이후의 삶을 200여 명의 생생한 목소리로 가감 없이 들려준다.
- 에세이 MD 송진경 (2015.1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