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조선시대 최고의 책 3위
  • 정가
    13,000원
  • 판매가
    11,700원 (10%, 1,300원 할인)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내일 수령 
    최근 1주 98.9%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역사 주간 85위, 종합 top10 3주|
Sales Point : 10,427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06.13 부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기본정보
기본정보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조선왕조실’톡’? 네, 제대로 읽으신 겁니다"
조선왕조실록의 내용과 의미를 구구절절 다시 옮길 필요는 없겠다. 실록은 그만큼 널리 알려졌고 숱하게 다시 불려나와 갖가지 방식으로 읽히기 때문이다. 물론 그 덕분에 이 책을 처음 본 이들은 실톡이 실록을 잘못 옮긴 게 아닌지 오해할 법도 하다.(마침 글자 생김새도 비슷하다. 이어지는 글에서도 실록과 실톡을 잘 구분하여 읽어주시기 바란다.) 확인하자면 ‘실톡’이 맞다. 실록은 당시 왕을 중심으로 오간 대화를 바탕으로 조선의 매일을 밀착 취재하여 옮긴 기록이다. 이를 오늘날 대화의 방식인 톡, 즉 메신저 대화창으로 옮긴 결과가 바로 실톡이다.

실록이 기록된 때와 오늘날 사이에는 수백 년의 시간이 버티고 있어, 글자를 읽어도 맥락과 상황을 알기는 쉽지 않다. 실톡은 단순히 대화의 지면만 옮긴 게 아니라 이 시간의 간격을 뛰어넘는 적절한 상황 대입을 바탕으로 전혀 다른 실록 읽기에 도전한다. 신하가 왕을 대화창에 초대하고, 상소를 읽었다고 표시가 되는데 왜 아무런 답이 없느냐며 재촉하는 상황을 생각해보라. 태조, 정조 등 묘호에 가려 보이지 않던 표정이 생생하게 살아나고, 활자에 가려 보이지 않던 분위기가 선명하게 드러나는 전혀 다른 실록 읽기가 비로소 시작된다. 이제 이 대화창에 당신을 초대할 차례다.
- 역사 MD 박태근 (2015.08.21)
북트레일러
북트레일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