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정가
    13,800원
  • 판매가
    12,420원 (10%, 1,380원 할인)
  • 전자책
    9,66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8.7%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결혼/가족 주간 10위, 인문학 top100 12주|
Sales Point : 2,865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가족의 발견 - 가족에게 더 이상 상처받고 싶지 않은 나를 위한 심리학
  • 12,420원 (10%, 1,380원 할인)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그럼에도 가족은 우리의 마지막 피난처다"
가족심리치유 전문가 최광현은 전작 <가족의 두 얼굴>에서 행복이란 씨앗을 품고도 불행이란 열매를 맺은 안타까운 가족의 현실을 짚고, 내 마음 속 상처 치유로 가족의 아픔까지 보듬는 문제 해결의 실마리를 제안했다. 이어지는 두 번째 이야기 <가족의 발견>은 이해할 수 없어서 답답하고, 이해하기 때문에 더 아픈 가족의 상처에서 벗어나, 내가 행복해지는, 나를 위한 심리학을 건넨다.

이전 세대에 비해 가족의 유대감이 줄고 가족보다 각자 삶이 중요하게 여겨지지만, 가족에게 느끼는 소속감은 쉽게 사라지지 않는 본능에 가깝다. 우리는 소속감 때문에 애착과 연대감, 친밀감을 느끼지만 그 때문에 과도한 책임감과 피해의식에 빠지기도 한다. 이 책은 부모, 자녀, 부부, 형제 등 가족을 이루는 다양한 관계 속에서 마주하는 어려움 속에서도 왜 가족이 마지막 피난처가 될 수밖에 없는지, 상처 입은 소속감을 치유하기 위해 무엇이 필요한지, 그 안에서 내가 행복하다는 게 나 홀로 행복하다는 것과 어떻게 다른지 깨닫게 한다. 연말연시 가족과 함께 읽고 나누기에 맞춤한 책이다.
- 인문 MD 박태근 (2014.1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