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2019 교양서 중간 결산! 친애하는 독자에게 컬러 글래스, 머그(이벤트 대상도서 25000원 이상 구매 시)
  • 정가
    20,000원
  • 판매가
    18,000원 (10%, 2,000원 할인)
  • 전자책
    12,000원
  • 배송료
    신간도서 단 1권도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내일 수령 
    최근 1주 90.7%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Sales Point : 3,240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7.16부터~)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기본정보
기본정보
  • 384쪽
  • 140*205mm
  • 499g
  • ISBN : 9788962622867
주제 분류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시간여행을 떠난다면, 이 책을 가이드북으로"
시간여행을 떠난 사람이 있을지 모르겠으나 돌아온 사람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시간여행의 개념이 등장한 지 100년이 지났고, 그간 시간에 대한 이해가 한층 깊고 넓어졌음에도 아직 인간은 시간여행을 꿈처럼 여긴다. 머지않은 때에 시간여행을 떠나려면 그간 이를 둘러싼 생각과 시도가 어떠했는지 돌아보고 구체적인 계획을 세워야 할 터, <카오스>의 제임스 글릭이 전하는 시간여행의 매력과 본질이 맞춤한 출발점이겠다.

그는 허버트 조지 웰스의 <타임머신>에서 시작된 첫 시간여행 이야기부터 아인슈타인, 스티본 호킹 등의 과학자, 바흐친과 보르헤스 등의 문학가, 그외 숱한 SF영화까지, 시간여행을 다루기 위해 인류가 고민해온 것들이 무엇인지, 더불어 남은 과제가 무엇이며 어쩌면 영원히 풀 수 없을 문제는 무엇일지를 전하며, 그럼에도 왜 시간여행이 필요하고 사람들이 시간여행을 꿈꾸는지를 헤아려본다.

"역사를 위해. 미스터리를 위해. 향수를 위해. 희망을 위해. 우리의 잠재력을 확인하고 기억을 탐색하기 위해. 우리가 살았던 삶, 유일한 삶, 하나의 차원, 처음부터 끝까지에 대해 후회하지 않기 위해.” 이 가운데 답을 찾지 못했다면 이런 답변도 있겠다. “시간여행은 왜 필요할까? 모든 대답은 하나로 수렴한다. 죽음을 피하는 것.” 이유야 어느 쪽이든, 시간여행을 떠나게 된다면 나는 이 책을 가이드북으로 챙겨갈 것이다.
- 과학 MD 박태근 (2019.0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