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오리진> 케이스 특별 한정판 단독판매! 여행용 네임 태그
  • 정가
    26,000원
  • 판매가
    23,400원 (10%, 2,600원 할인)
  • 배송료
    신간도서 단 1권도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100.0% 최근 1주 확률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NH농협, 비씨(하나BC제외), 씨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신한, 삼성, 국민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하나(하나BC포함)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 케이스 특별 한정판
상품 정보 및
주제 분류
이벤트
  • <오리진> 케이스 세트 한정판 단독 판매! 여행용 네임태그
  • 알라딘 오디오북 1탄 <우아하고 호쾌한 여자 축구>
  • 스티븐 킹 <악몽과 몽상> 소책자
  • 화제의 장르소설 총집합! 데스크매트(대상도서 포함 소설 3만원 이상 구매 시)
  • 봄 소설 담은 와이어파우치(대상도서 포함 소설 3만5천원 이상 구매 시)
  • 3월 특별 선물! 알라딘 책베개 2019 Edition!
책소개
댄 브라운, 그가 돌아왔다. '소설계의 빅뱅'이라는 칭호에 걸맞게 그의 전작들은 지금까지 56개국 언어로 번역되어 2억 부의 판매고를 올렸다. 댄 브라운은 「타임」지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오르는 한편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2017년 세계 최고 소득 작가' 순위에서 4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제목과 표지에서부터 호기심을 자아내는 이 소설은 예상대로 출간 즉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2017년 10월 초 12개국(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스페인, 이탈리아, 네덜란드, 호주, 캐나다, 멕시코, 브라질, 터키)에서 동시 출간된 즉시 '아마존'과 「뉴욕 타임스」에서 당당히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했고, 전자책과 오디오북 판매도 1위에 올라 댄 브라운의 식지 않는 명성을 과시했다.

댄 브라운은 집요하고도 치열하게 종교를 추적해왔다. 바티칸을 둘러싼 과학과 종교 간의 대립을 그린 <천사와 악마>, 다빈치 작품에 숨겨진 기독교 비밀을 파헤친 <다빈치 코드>, 세계 최대 비밀단체인 프리메이슨의 '잃어버린 상징'을 찾아 나선 <로스트 심벌>, 인류 미래를 걸고 단테의 <신곡>에 숨겨진 퍼즐 같은 암호를 풀어내는 <인페르노>가 그러했다.

<오리진> 역시 종교와 맞닿아 있다. 아니 근본적으로 종교를 뛰어넘어 '신'에 맞선다. 신과 과학의 정면 승부인 셈이다. 댄 브라운이 자신의 소설은 "종교적인 토론과 고찰을 하게 만드는 재미있는 이야기"일 뿐이며 "반기독교적인 내용이 아니다"라고 말한 바 있듯, <오리진> 역시 믿음에 대해서 탐험하고 자아 성찰의 기회를 제공하는 긍정적인 촉매제가 될 소설이다.
목차

오리진 1
오리진 2

책속에서
추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