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로맨스
  • 라이트노벨
  • 판타지/무협
  • 만화
  • BL
대통령을 꿈꾸던 아이들은 어디로 갔을까
  • 종이책
    14,000원 12,600원 (마일리지700원)
  • 전자책정가
    9,800원
  • 판매가
    9,800원 (종이책 정가 대비 30% 할인)
  • 쿠폰할인가
Sales Point : 141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 배송상품이 아닌 다운로드 받는 디지털상품이며, 프린트가 불가합니다.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공무원 열풍을 통해서 본 한국사회의 민낯"
4,120명을 뽑는 2016년도 국가공무원 9급 공채시험의 지원자 수는 역대 최대인 22만 2,650명이다. 2001년의 지원자가 9만 212명이니 15년 동안 증가 폭이 두 배가 훌쩍 넘는다. 매년 치열해지고 있는 공무원 열풍은 '공시생', '공시족'이라는 신조어까지 탄생시켰다. 공직에 대한 사명감이 아닌 '불안해서' 도피처를 찾기 위해 공무원을 선택할 수밖에 없는 사람들의 사회적 이유는 무엇일까.

사회학자 오찬호는 2년 동안 '기회의 불평등' 앞에서 도무지 꿈을 꿀 수 없는 이들, 지옥 같은 노량진에서 고군분투하는 청춘들을 밀착 취재하여 기록한 한국사회의 민낯을 이 책을 통해 낱낱이 공개하며, 개인이 누려야 할 평범한 권리조차 보장받지 못하는 한국사회를 비판한다. '공무원만이 희망'인 사회에서는 미래가 없음을 강조하며 한국사회가 바뀌기 위해서는 어떤 문제의식을 가져야 하는지 모두를 향해 질문을 던진다.
- 사회과학 MD 박태근 (2016.1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