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로맨스
  • 라이트노벨
  • 판타지/무협
  • 만화
  • BL
엘리너 올리펀트는 완전 괜찮아
10월 특별 선물! 작가와 고양이 와이어 파우치(이벤트 도서 포함, 국내서.외서 5만원 이상)
  • 종이책
    15,800원 14,220원 (마일리지790원)
  • 전자책정가
    11,100원
  • 판매가
    11,100원 (종이책 정가 대비 30% 할인)
  • 쿠폰할인가
영미소설 주간 5위|
Sales Point : 3,240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10.16부터~ )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10.15 까지)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 배송상품이 아닌 다운로드 받는 디지털상품이며, 프린트가 불가합니다.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영국 아마존.뉴욕타임스 종합 베스트 1위"
9년째 그래픽디자인 회사에 다니고 있지만 디자인에 아무 관심이 없고 매일 똑같은 옷차림을 하고 다니는 '괴짜' 엘리너 올리펀트. 수년째 반복되는 엘리너의 일과는 대략 이렇다. 평일엔 출근해 혼자 점심을 때우고 신문에 실린 퍼즐을 열심히 푼다. 퇴근 후엔 '생명을 유지시키는 필수 영양소를 공급해주는 동물의 사료 같은' 파스타를 만들어 먹고 TV를 보거나 책을 읽다 잠든다. 수요일마다 엄마와 통화하고, 금요일엔 피자와 와인, 보드카 큰 사이즈를 사서 귀가한 후 피자와 와인은 바로 다 먹어치우고 보드카는 주말동안 마시며 취한 것도 취하지 않은 것도 아닌 상태로 지낸다. 세상사에 서툴러 식물 폴리를 제외하곤 친구가 없지만 '나는 혼자로 충분한 독립체'라 생각하며 '괜찮은'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그러던 어느 날, 엘리너의 견고한 일상을 허물고 더욱 괜찮은 삶의 가능성을 던지는 사건이 발생하는데...

스코틀랜드 작가 게일 허니먼이 마흔에 발표한 첫 소설로, 출간 이후 입소문을 타고 영국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 1위, 독자 투표로 선정한 '브리티시 북 어워드 올해의 책'을 수상하며 화제를 모았다. 미국에서도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르며 영화화가 확정되기도 했다. 독자들이 이 책을 이토록 사랑하게 된 이유는 엘리너만의 독특한 매력에 흠뻑 빠져 진심으로 응원하게 되었기 때문일 것이다. 어린 시절의 트라우마로 자신을 '우주에서 가장 혼자인 생명체'로 여기며 감히 누군가 함께 있어주길 바랄 자격도 없다고 믿었던 엘리너가 마음의 문을 열기까지, 예상치 못한 친절과 우정의 힘이 따스하게 다가온다. 외로움과 희망, 그리고 인간애에 대한 사랑스러운 이야기.
- 소설 MD 권벼리 (2019.08.23)
북트레일러
북트레일러


카드리뷰
카드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