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로맨스
  • 라이트노벨
  • 판타지/무협
  • 만화
  • BL
내가 모르는 것이 참 많다
본투리드 19세기 클립(이벤트 도서 포함, 국내서.외서 5만원 이상)
  • 종이책
    25,000원 22,500원 (마일리지1,250원)
  • 전자책정가
    17,500원
  • 판매가
    17,500원 (종이책 정가 대비 30% 할인)
  • 쿠폰할인가
에세이 주간 12위|
Sales Point : 1,610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12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 배송상품이 아닌 다운로드 받는 디지털상품이며, 프린트가 불가합니다.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故황현산 1주기, 그가 남긴 문장들"
<밤이 선생이다> <황현산의 사소한 부탁>을 통해 좋은 문장은 어떤 것인지, 좋은 스승은 어떤 모습인지 몸소 보여주었던 불문학자이자 문학평론가 황현산. 2018년 8월 8일 세상을 떠난 그의 1주기를 맞아 <내가 모르는 것이 참 많다> <잘 표현된 불행>이 출간되었다.

생전 그는 트위터 공간에서 나이와 직위에 상관없이 수평적 관계를 맺으며 자유로이 소통하는 일에 누구보다도 열정적이었다. <내가 모르는 것이 참 많다>는 2014년 11월부터 2018년 6월까지 그가 기록해왔던 트위터의 글을 그대로 모은 것이다. 평소에 즐겨 하던 농담들, 은유와 이야기들, 글쓰기와 번역에 대한 생각들, 정치 경제 문화 예술 전반을 아우르는 사유들, 고양이와 함께한 일상의 단면들이 8,500개 이상의 글을 이룬다. 그는 적극적으로 의견을 전하면서도, 누군가의 반론을 경청하고, 타당하다고 여겨지면 기존 생각을 주저 없이 수정했다. 때로는 예리한 언어로 표현하기도 하였으나 유머를 적절하게 사용하는 유연한 모습도 보였다.

그의 깊이 있는 인생관과 빛나는 통찰이 고스란히 담긴 책이기에 한 문장 한 문장에 마음과 눈이 오래 머무른다. 비록 그는 이 세상에 없지만, 그가 남긴 이 좋은 문장들은 오래도록 빛을 발하며 수많은 독자들의 마음에 가 닿을 것이다.
- 에세이 MD 송진경 (2019.08.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