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로맨스
  • 라이트노벨
  • 판타지/무협
  • 만화
  • BL
[알라딘->도서관 사서]으로 이동
기프티북
모바일상품권
전자책캐시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알라딘 인스타그램
[eBook] 제0호 epub
움베르토 에코 (지은이), 이세욱 (옮긴이) | 열린책들 | 2018-10-30 
URL
종이책
미리보기
종이책정가13,800원 종이책보기
전자책정가10,000원
판매가9,000원 (10%, 1,000원 할인, 종이책 정가 대비 35% 할인)
마일리지
500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점?

세액절감액410원 (도서구입비 소득공제 대상 및 조건 충족 시)

추가혜택 카드/간편결제 할인
무이자할부 안내 닫기
  • * 2~6개월 무이자 : KB국민, NH농협, 비씨, 하나(외환), 씨티, 롯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신한, 삼성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시럽페이,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ISBN9788932966205
페이지 수336쪽 (종이책 기준), 약 15.4만자, 약 4.9만 단어
제공 파일ePub(28.01 MB)
TTS 기능지원 ?

가능 기기
크레마 그랑데, 크레마 사운드, 크레마 카르타, PC,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폰/탭, 크레마 터치, 크레마 샤인
배송료배송상품이 아닌 다운로드 받는 디지털상품이며, 프린트가 불가합니다.

기프티북 보내기 닫기
 

9.0
로딩중...
아이폰/아이패드
4.5
아이폰/아이패드
4.3
pc뷰어 크레마샤인(new)/터치



"움베르토 에코의 마지막 소설"
<제0호>의 배경은 1992년 밀라노의 한 신문사. 대필 일을 전전하던 한 남자가 막대한 자금력을 자랑하는 신생 미디어에 합류한다. 그에게 내려진 임무는 '제0호(창간예비호)' 제작이지만, 사실 경영진은 신문을 발행할 의사가 없다. 유력인들의 추문과 비리로 점철된 '가짜 특종'으로 그들을 협박해 세력을 얻으려는 의도가 있을 뿐. 그러던 어느 날, 무솔리니의 죽음을 둘러싼 대형 폭로 기사를 준비하던 한 기자가 살해되면서,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작된다.

1992년은 이탈리아에서 초대형 정경유착 스캔들이 터지며 1천여 명의 정재계인사가 유죄판결을 받는 등 '마니 풀리테'라 불리는 대대적인 부패척결운동이 일던 시기였다. 이탈리아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이 시기를 무대로, 에코는 평생에 걸쳐 천착해 온 '거짓'에 대한 질문을 던진다. '누가 왜 거짓을 만들어내는가', '사람들은 어떻게 거짓에 현혹되는가'라는 본질적 질문이 소설을 관통한다.

에코는 한 언론 인터뷰를 통해 '첫 장편 <장미의 이름>을 포함한 전작들이 말러의 교향곡이었다면, <제0호>는 찰리 파커나 베니 굿맨의 재즈'처럼 볼 수 있는 책이며, <장미의 이름>에서 중세 연대기 작가의 문체를 의도적으로 취했다면 <제0호>는 아주 건조한 저널리스트의 문체를 따랐다고 언급한 바 있다. 흡인력있게 몰아치는 이야기 속에 그가 마지막까지 놓지 않았던 묵직한 고민이 어우러져 큰 울림을 남긴다.
- 소설 MD 권벼리 (2018.10.26)

 

신간 알리미 신청

eBook 출간기념 특가

제0호
9,000
10%할인,
종이책 대비 35% 할인
미등록자
8,550
10%할인,
종이책 대비 38% 할인
하워드 막스 투자와 마켓 사이클의 법칙
11,340
10%할인,
종이책 대비 37% 할인
왜 제1차 세계대전은 끝나지 않았는가
13,860
10%할인,
종이책 대비 37% 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