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7,553,700원, 763명 펀딩 / 목표 금액 2,000,000원
<2146, 529>로 출간되었습니다. 
  • 2021-12-31에 목표 금액을 달성했습니다.

* 본 북펀드는 출판사 요청에 따라 출판사 주관하에 진행됩니다.

  • 스토리
  • 구성
  • 알라딘굿즈
  • 유의사항
  • 응원댓글

책소개

“2018년 12월 김용균의 죽음은 한국사회를 얼마만큼 바꿔놓았나?”
이 질문에 대한 하나의 답변을 준비했습니다.

“2,438 그리고 512”
우리는 낯선 숫자를 바라보고 있습니다.


2,438은 2021년 한 해 동안 산업재해(질병, 사고 등)로 세상을 떠난 노동자들의 숫자입니다. 그리고 512는 그들 중에서 추락 등 재해사고로 사망한 분들의 숫자입니다.

‘한 해 2,000명, 매일 대여섯 명의 노동자가 일을 하다 퇴근하지 못하는 산재공화국.’ 한국은 오래전부터 산업재해를 근절하지 못하는 노동후진국으로 불려왔습니다. 왜 우리는 똑같은 사고를 반복하고 있는 것일까요. 왠지 이 질문에는 단 하나의 해답만 있는 것 같진 않습니다.

이 책 『2438, 512: 아무도 기억하지 않는, 노동자의 죽음』은 2021년 한 해 동안 재해사고로 세상을 떠난 노동자들의 부고를 담은 책입니다. 책 속에서는 단 한 줄의 부고가 그저 나열됩니다. 이는 어떤 이에겐 아무 의미 없는 정보로, 또 다른 이에겐 한 편의 시(詩)로 읽힙니다.
‘왜 우리가 노동자들의 부고를 하나씩 확인해야 하는가’라는 질문이 나올 법합니다. 이 질문 앞에서 저는 새삼스럽지만, 2018년 12월 김용균 씨가 컨베이어벨트에 끼어 사망한 지 2년이 지난 뒤에도 여전히 똑같은 사고가 발생하고 있다는 사실을, 우리가 관심을 더 가질 때에만이 이런 사고가 줄어들 수 있다는 것을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이 책은 2022년 1월 27일, 중대재해처벌법 첫 시행일에 맞춰 출간할 예정입니다. 이 책이 더 많은 시민들에게, 특히 이 법을 제정한 국회의원들에게 전달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기획 노동건강연대 / 정리 이현
*이 책의 제목은 2021년 산재사망 노동자들의 최종적인 수가 확인되는 대로 수정할 예정입니다.

편집자의 말

2022년 1월 27일은 중대재해처벌법이 처음 시행되는 날입니다. 2018년 12월 김용균 씨가 컨베이어벨트에 끼어 사망한 지 2년 넘도록 유가족, 노동자 동료들이 ‘이제는 더 이상 김용균의 죽음을 반복하지 말자’라고 외쳐왔음을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그렇기에 그 법이 국회에서 난도질되었음에도 그 법의 시행을 기다려왔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지나칠 수 없는 사실은, 김용균 씨의 죽음 이후에도 하루에 6, 7명씩 노동자들이 그와 비슷한 사고로 세상을 떠나고 있다는 것입니다.

트위터에는 ‘오늘 일하다 죽은 노동자들’이라는 계정이 있습니다. 저는 하루 일과를 마치고 잠자리에 누워서는 매일같이 그 계정을 클릭하여 그날의 소식을 읽습니다. “2021년 1월 7일 인천 동구 화수동의 한 공장에서 작업을 하던 60대 남성이 지상 13미터 아래로 떨어져 숨졌다.” 정부의 사고 통계를 그대로 옮기는 글이므로 육하원칙을 간신히 따르는 정도이지만, 가끔 저는 이 한 문장에 꽤 오랫동안 머무르기도 합니다. 저는 상상합니다. 그가 방금 낙하한 지상 13미터 위의 풍경을. 13미터라면 인간이 가장 공포를 느끼는 높이라는데, 그가 일을 시작하면서 느꼈을 공포를. 그가 떨어진 뒤 그 모습을 보며 놀랐을 동료들의 표정을. 사고 소식을 들은 가족의 얼굴을…

이제 더 이상 노동자들의 죽음은 뉴스거리가 되지 않습니다. 겨우 단신기사로 다뤄지면 운이 좋다 싶을 정도이지요. 자극적인 뉴스만을 좇는 세태는 이처럼 무감각을 조장해왔고, 이는 노동자들을 완전한 익명성의 존재로 만들어버렸습니다. 이제 그 존재들에게 숫자가 아닌 새로운 이야기를 부여해줘야 합니다. 더욱 중요한 것은 이제 더 이상 이 같은 죽음이 반복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 책의 제목 ‘2438, 512’는 2021년 한 해 동안 산업재해로 사망한 노동자의 숫자로 그중 2,438은 산재사고로 숨진 노동자 전체의 숫자, 512는 전체 산재사고 중 재해사고로 숨진 노동자의 숫자를 말합니다.)

책 속에서






목차

책머리에 / 이상윤(노동건강연대)

2021년 1월 1일~12월 31일

해설 익명화된 죽음을 애도하고 추모하는 방식에 대하여 / 양경언(문학평론가)
해설 산재사고 전후의 장면들 속에서 / 박희정(인권기록활동가)

저자 소개

기획: 노동건강연대
2001년 활동을 시작하여 2021년에 스무살이 되었다. 우리 사회의 노동자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일할 권리를 옹호하는 활동을 벌여왔다. 여성, 이주, 소규모 영세사업장 노동자 등 노동조합을 조직하기조차 어려운 노동자들의 권리에 관심이 많다. 비영리민간단체로서 기업의 지원을 받지 않고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하고 있다.

정리: 이현
트위터 ‘오늘 일하다 죽은 노동자들’(@laborhell_korea)을 운영하고 있다.

도서명: <2438, 512(가제)>


- 기획: 노동건강연대
- 정리: 이현
- 분류: 국내도서 > 사회과학 > 사회문제> 노동문제
- 판형: 125*200mm / 무선제본 / 200쪽 내외
- 정가: 11,000원
- 출간 예상일: 2022년 1월 24일 예정
- 펴낸 곳: 온다프레스

* 상세 제작 사양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상품구성 상세 보러가기 >

1번. 9,900원 펀딩
· <2438, 512> 1부

· 초판 1쇄 투자자명 인쇄
· 펀딩 달성 단계별 추가 마일리지 적립

상품구성

1.  9,900원 펀딩
  • <2438, 512> 도서 1부
  • 1쇄 투자자명 기재
  • 펀딩 달성 단계별 추가 마일리지 적립

펀딩 달성 단계별 추가 마일리지

  • 7,000,000원 이상 펀딩
    달성

    펀딩금액의 5% 추가 마일리지 적립
  • 5,000,000원 이상 펀딩
    펀딩한 금액의 3% 추가 마일리지 적립
  • 3,000,000원 이상 펀딩
    펀딩한 금액의 2% 추가 마일리지 적립
  • 2,000,000원 이상 펀딩
    펀딩한 금액의 1% 추가 마일리지 적립
※ 추가 마일리지는 책 출간 3주 내에 100자평을 작성하신 분께만 적립됩니다.
추가 마일리지는 펀딩(투자)하신 금액에 비례해서 적립됩니다.




  • 도서가 포함된 상품에 펀딩하신 고객님께는 도서가 출간되는 즉시 배송해드립니다.
  • 알라딘 굿즈는 도서가 배송될 때 함께 보내드립니다.
  • 1권 1쇄 또는 2쇄, 부록이나 책갈피 등에 표기되는 후원자명 표기 여부는 펀딩 단계에서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후원자명은 회원가입 시 등록한 성함으로 표기되며, 주문 시 수정한 주문자명으로의 변경은 불가합니다.)
  • 제작사의 사정으로 출간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 목표 금액이 달성되지 않으면 펀딩이 취소되고 모두 환불됩니다. 환불 시점은 펀딩 종료일로부터 2주 후입니다.
  • 펀딩 달성 단계별 추가 마일리지는 책 출간 3주 후 일괄 지급되며 기간 내에 100자평을 작성하신 분께만 적립됩니다.
  • 추가 마일리지는 펀딩(투자)하신 금액에 비례해서 적립됩니다.
  • 펀딩하신 상품을 취소/반품하시면 지급된 추가 마일리지도 회수됩니다.
해당 펀드와 무관하거나 응원댓글 성격에 맞지 않는 댓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Comment_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