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사피엔스의 미래
  • 정가
    13,500원
  • 판매가
    12,150원 (10%, 1,350원 할인)
  • 전자책
    8,510원
  • 배송료
    무료
Sales Point : 1,608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12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구판 절판되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구판 절판되었습니다.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토론의 치열함과 지적 경연의 즐거움"
스티븐 핑커와 매트 리들리, 알랭 드 보통과 말콤 글래드웰이 한자리에 모여서 서로 팀을 이루고 토론을 벌인다. 주제는 ‘인류는 진보하는가’이고, 그렇다와 그렇지 않다로 나뉘어 벌이는 토론이니 정답을 찾을 수는 없겠지만, 청중의 투표로 승패는 명확하게 갈린다. 각자 자기 분야에서 세계 최고로 꼽히는 네 사람이 어떤 근거로 자신의 주장을 세우고, 어떤 전략으로 상대의 주장을 무너뜨릴까. 점점 기대가 부풀어오르고, 드디어 토론의 막이 열린다.

앞선 이야기는 상상이 아니라 1년 전 캐나다 멍크 디베이트에서 실제로 벌어진 장면이다. 이 책은 그 토론을 그대로 담았는데, 네 사람이 정신 없이 치고받는 와중에 처음에는 멀찍이 떨어져 관찰자로 지켜보던 이들도 점차 토론의 장으로 빨려들어가 한쪽 편에 서서 고개를 끄덕이고, 상대편의 반론에는 한숨을 쉬며 고개를 가로젓게 된다. 그만큼 간결하고 속도감 넘치게 펼쳐지는 토론의 실황이다. 인류의 진보 여부는 잠시 후에 결정해도 좋겠다. 지식의 내용 못지않게 지적 경연의 즐거움을 만끽해볼 흔치 않은 기회이니, 우선 어느 편에든 서서 토론을 즐겨보자.
- 인문 MD 박태근 (2016.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