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악스트 Axt 2015.7.8
  • 정가
    2,900원
  • 판매가
    2,610원 (10%, 290원 할인) 정가제free
  • 마일리지
    140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원
  • 전자책
    2,900원
  • 배송료
    유료 (잡지/만화 2만원 이상 무료, 일반도서 포함 1만원 이상 또는 신간 1권 포함시 무료)
Sales Point : 4,017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10.16부터~ )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10.15 까지)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품절되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품절되었습니다.
  • - 품절 확인일 : 2016-11-25
  • - 이 도서를 판매중인 서점 : 1곳 판매
  • 보유 중인 인터넷서점 안내

    출판사(공급사)를 통해 품절(절판)을 확인하였으나, 잔여재고를 보유/판매하고 있는 다른 인터넷서점이 있어 알려드립니다.
    (실시간 정보가 아니니 확인일을 참고하세요)
    서점 재고상태 최근확인일
    예스24 확인안됨
    인터넷교보문고 판매2015-07-14
    인터파크 확인안됨
  • 해외배송시 별도증정 부록은 동봉 불가
기본정보
기본정보
  • 반양장본
  • 256쪽
  • 185*260mm
  • 525g
  • ISBN : 2519021654003
  • ISSN : 2384-3675
주제 분류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소설, 얼어붙은 바다를 깨는 도끼 "
"우리가 들고 있는 도끼가 가장 먼저 쪼갤 것은 문학이 지루하다는 편견입니다." 야심찬 선언과 함께 소설을 위한 잡지가 출사표를 던졌다. 초대 편집위원은 소설가 백가흠, 배수아, 정용준. 개성적인 소설 세계를 펼쳐오던 이들이 읊조리는 것은 카프카가 남긴 경구이다. "책은 우리 안의 얼어 붙은 바다를 깨는 도끼Axt 여야 한다." 아트와 텍스트, 소설을 둘러싼 이야기들이 생각을 두들긴다.

이기호, 김이설, 최정화가 장편을 연재를 시작한다. 배수아, 전경린, 김경욱이 단편을 실었다. 함성호, 노승영, 정영목 같은 믿을 만한 저자가 박상륭, 존 스칼지, 이창래의 소설을 리뷰한다. 소설의 세계의 경계에 선 육체소설가 천명관의 "문학은 종교가 아니다"라는 이야기는 얼어붙은 생각을 깬다. 둑길 너머를 걸어 사라져가는 소녀들의 불길한 이미지. "불안하고 기이한 빛, 누런 개, 키 큰 소녀의 분홍빛 블라우스 자락과 같은 저녁의 사물들의 그늘"이 만들어내는 배수아 소설의 분위기만으로도 2,900원을 지불할 만한 가치가 있다. 소설의 위기를 말하는 시대에 다시 소설을 이야기하는 낭만주의자들의 도전.
- 소설 MD 김효선 (2015.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