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열한 살 미영
  • 정가
    17,000원
  • 판매가
    15,300원 (10%, 1,700원 할인)
  • 배송료
    신간도서 단 1권도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2월 24일 출고  
    최근 1주 97.8%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문화/예술/인물 주간 25위, 어린이 top100 2주|
Sales Point : 1,650

세일즈 포인트

  • SalesPoint는 판매량과 판매기간에 근거하여 해당 상품의 판매도를 산출한 알라딘만의 판매지수법입니다.
  • 최근 판매분에 가중치를 준 판매점수. 팔릴수록 올라가고 덜 팔리면 내려갑니다.
  • 그래서 최근 베스트셀러는 높은 점수이며, 꾸준히 팔리는 스테디셀러들도 어느 정도 포인트를 유지합니다.
  • `SalesPoint`는 매일매일 업데이트됩니다.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국민, 롯데, 신한

    ※ 5만원 이상 결제시 할부 적용 가능합니다.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열한 살 미영 - 1983년 서울 변두리 어느 소녀의 일상
  • 15,300원 (10%, 1,700원 할인)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1980년대 어린이 생활사"
컬러TV가 불티나게 팔리고, 좋아하는 프로야구팀에 어린이 회원으로 가입하는 게 대유행이었다. 이산가족 찾기 방송의 평균 시청률은 무려 78%를 기록하고, 명절 무렵이면 대중목욕탕은 발 디딜 틈 없이 북적거렸다. 전화기, 세탁기 각종 가전제품 광고가 신문을 장식했으며, 오후 6시가 되면 누구나 하던 일을 멈추고 '국기에 대한 경례'를 했다. 여기는 1983년의 서울, 삼원칼라 사진관집 딸 초등학교 4학년 미영이가 써 내려간 일기 형식으로 1980년대 초 한국인의 생활사를 생생하게 재현한다. 지금은 자취를 감춰버린 과거의 풍경과 사람, 세간살이를 담은 반가운 사진 자료들이 진한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산업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서민들의 생활이 급속도로 풍요로워지던 그 시절의 추억이 단숨에 되살아난다. 1980년대에 국민학교에 다녔던 세대라면 사진 속 얼굴들이 다 우리반 애들 같고, 그 사진 한 켠에 내가 들어가 있는 듯한 기분이 들지도 모른다. 구슬치기, 공기놀이, 스카이콩콩, 고무줄뛰기, 종이인형... 어린 시절 열광했던 대상들이 하나둘 떠오르며, 보물상자를 선물 받은 것처럼 즐거워하게 될 것이다. 미영이 또래가 아닌 이들에게도 1980년대 초로 떠나는 짜릿한 시간 여행은 색다른 감흥을 안겨준다. 30년이 훌쩍 넘은 오늘날의 초등학생들이 부모님의 어린 시절을 상상보거나, 지금과는 전혀 다른 놀이 문화, 학교 생활을 비교해보는 재미를 느낄 수도 있겠다.
- 어린이 MD 이승혜 (2018.1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