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중고매장

미리보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19세기 러시아 단편문학을 주도한 체호프의 단편 모음집이 나왔다. 19세기는 러시아 문학의 황금시대라 불리며 푸슈킨, 고골 등이 활발하게 활동했던 때. 책에 실린 작품은 1883년에서 1902년 사이에 발표된 것으로, 그 시기는 다르지만 일관된 주제 의식과 창작 기법을 보여준다.

책에는 '공포', '베짱이', '드라마', '베로치카' 등 국내에 처음으로 소개되는 소설 아홉 편과 체호프 식 소설 구조의 전형을 보여주는 '관리의 죽음'이 수록되었다. '관리의 죽음'은 아주 사소한 사건이 주인공의 어리석음 때문에 걷잡을 수 없이 확대되는 메커니즘을 유머러스하게 그려낸 작품이다.

아울러 '드라마'나 '베짱이'에서는 죽음 앞에서 머뭇거리지 않고 단호하게 대처하는 결말을 확인할 수 있다. '미녀'는 아름다움의 본질에 대한 명상을 담고 있으며, '내기'는 궁극의 진리를 갈망하지만 결코 그에 도달할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닫는 과정을 그렸다.

체호프의 문학에는 웃음과 비애, 일상의 암울한 체념과 전복성 같이 양립할 수 없는 요소가 동시에 나타난다. 이는 현대 단편소설의 출현을 예고하는 핵심 징후들로, 제임스 조이스, 버지니아 울프, 헤밍웨이 등에게 영향을 끼쳤다. 번역 텍스트로 나우카 출판사에서 간행된 <체호프 전집>(1993)을 채택했다.

관리의 죽음
공포
베짱이
드라마
베로치카
미녀
거울
내기
티푸스
주교

작품해설: 현대 단편소설의 완성자 체호프 - 박현섭

작가연보

: 세상은 뻔뻔해지는 만큼 만만해지는 것 같아<관리의 죽음>
최동규 (부산대학교 노어노문학과 교수)
: 이상에 숨겨진 삶의 진실
: “불균질한 세상을 이루는 불균질한 마음들”
: ”내가 가장 무서워하는 것은 진부함이에요”
이 책을 추천한 다른 분들 : 

최근작 :<아내·세 자매>,<사냥이 끝나고>,<체호프 단편선> … 총 418종 (모두보기)
소개 :
최근작 :<고전 강연 7>,<창비세계문학 단편선 세트 - 전9권>,<무도회가 끝난 뒤 - 러시아> … 총 24종 (모두보기)
소개 :서울대학교 노어노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서울대학교 노어노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체호프의 희곡을 비롯하여 러시아 희곡, 영화에 관한 논문들을 썼으며, 《체호프 단편선》, 《체호프 희곡선》 등을 우리말로 옮겼다.

민음사   
최근작 :<인간은 의례를 갈망한다>,<가난한 사람들>,<밀림의 야수>등 총 2,085종
대표분야 :고전 1위 (브랜드 지수 6,117,544점), 일본소설 3위 (브랜드 지수 835,204점), 2000년대 이후 한국소설 4위 (브랜드 지수 1,225,557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