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중고매장

미리보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가로수길점] 서가 단면도
(0)

KBS2TV 월.화 드라마 '오월의 청춘' 원작. 연일 민주화를 요구하는 시위가 끊이지 않던 1980년, 전국소년체전 전남 대표 달리기 선수로 뽑혀 광주에서 합숙 생활을 하게 된 열세 살 아이가 5.18 민주화 운동을 맞닥뜨리게 되는 내용을 다룬다. 이 책은 5.18 민주화 운동의 핏빛 상처를 강조하기보다, 당시를 살았던 한 아이의 삶을 보여 주는 데 힘을 쏟는다.

국가 대표가 꿈이었고, 아버지에게 인정받고 싶었고, 경쟁자인 친구를 이기기 위해 갖은 애를 썼던 평범하디 평범한 아이, 명수의 단란한 일상을 촘촘하게 그린다. 그러기에 명수가 5.18 민주화 운동으로 인해 겪게 되는 절망의 파장은 더 거세게 와 닿는다. 그리고 아이들로 하여금 ‘도대체 이 아이의 삶을 무너뜨린 5.18 민주화 운동은 왜 일어난 거지?’ 하는 궁금증을 갖게 한다.

당시를 살았던 어린이의 시선으로 5.18 민주화 운동의 현장을 그리면서 국가 폭력으로 인해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영문도 모르고 스러져 갔는지 사실적으로 보여 준다. 부록 ‘동화로 역사 읽기’에 5.18 민주화 운동에 관한 정보 글과 사진을 실어, 사건의 배경부터 그 의의까지 충실하게 다루었다.

추천의 말

고장 난 회중시계
무등경기장의 다크호스
합숙소 육호 방
지옥 훈련장의 자유 시간
아주 긴 시간, 일 초
화려한 외출
무시무시한 광경
악당의 꿍꿍이
요란한 총쇨
금남로에 핀 밥태기꽃
마지막 작전
남쪽으로 달리는 막차

작가의 말
동화로 역사 읽기_ 5.18 민주화 운동이 뭐야?

첫문장
북쪽의 봄은 더뎠다.

배성호 (전국초등사회교과모임 공동대표, 역사교육연구소 연구원)
: 명수의 오월 이야기는 절망으로만 가득한 건 아닙니다. 오히려 그 무자비한 폭력 속에서도 용기를 잃지 않고 저항하며 서로 돕고 희망을 만들어 가는 사람들을 만나게 해 주니까요. 이 책은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았던 평범한 사람들을 통해 5.18 민주화 운동을 조명합니다. 역사가 어떤 특별한 사람의 이야기이기만 한 게 아니라 우리와 가까운 누군가의 이야기라는 것을 느끼게 해 주지요.
이 책을 추천한 다른 분들 : 
 - 한겨레 신문 2013년 5월 27일 어린이.청소년 새 책

수상 :2008년 사계절문학상
최근작 :<새로운 조선을 위하여>,<술술이 책방 1~5 세트 - 전5권>,<술술이 책방 1~4 세트 - 전4권> … 총 80종 (모두보기)
소개 :옛날 사람들은 과연 어떻게 살았을까? 그 호기심 때문에 역사를 좋아해요. 평범한 사람들이 살아 온 이야기를 글에 담아 전하고 싶답니다. 그동안 쓴 책으로는 《오월의 달리기》 《매호의 옷감》 《빼앗긴 나라의 위대한 영웅들》 《한지, 천년의 비밀을 밝혀라》 등이 있어요.
최근작 : … 총 44종 (모두보기)
소개 :홍익대학교에서 미술을 공부했다. 가지고 있는 생각을 그림으로 표현하는 일을 무척 즐거워한다. 그린 책으로는《거짓말이 아니야》《미켈란젤로 아저씨네 공작실》《천천히 도마뱀》《준비됐지?》《오월의 달리기》《천사를 미워해도 되나요?》《우리 동네 전설은》《할아버지의 방》《엄마는 학교 매니저》《도플갱어를 잡아라》《박수근, 소박한 이웃의 삶을 그리다》《미라의 저주》등이 있다.
최근작 : … 총 139종 (모두보기)
소개 :전국 초등학교 선생님들이 모여 활동하는 교과 연구 모임이에요. 어린이 역사, 경제, 사회 수업에 대해 연구하고, 학습 자료를 개발하며, 아이들과 박물관 체험 활동을 해 왔어요. 지금은 초등 교과 과정 및 교과서를 검토하고 재구성하는 작업을 통해, 행복한 수업을 만드는 대안 교과서를 개발하는 데 힘쓰고 있어요.

푸른숲주니어   
최근작 :<키다리 아저씨>,<내가 정말 그렇게 이상한가요?>,<나도 꽃밭을 갖고 싶어>등 총 313종
대표분야 :청소년 소설 5위 (브랜드 지수 462,058점), 외국창작동화 11위 (브랜드 지수 98,007점), 국내창작동화 11위 (브랜드 지수 410,691점)
추천도서 :<커피우유와 소보로빵>
아프리카에서 독일로 이주해 온 외국인 노동자 가족 이야기. 까만 피부색 때문에 ‘커피우유’라는 별명을 얻은 샘과, 얼굴에 난 주근깨 때문에 ‘소보로빵’이란 별명을 갖게 된 보리스가 벌이는 파란만장한 사건들이 슬픔의 골을 지나 환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한다. 피부색이 다른 외국인 노동자 가족이 겪는 폭력과 위기감, 사회와 친구들로부터 정신적·육체적으로 차별 대우를 받으며 정체성의 혼란을 겪는 아이의 심리가 정밀하게 그려져 있다.

박창희 (푸른숲주니어 본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