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우리가 낮에 산책을 하는 이유가 나무 그늘에서 사랑을 줍기 위해서이고, 우리가 밤에 연애를 하는 이유가 완전하지 않은 당신을 겨우 사랑하기 위해서라면, 시인이 <산책과 연애>를 쓴 이유는 무엇일까. 그건 아마도 시인 자신을 둘러싼 모든 시작이 얼마나 오래되었는지를 깨닫기 위함은 아닐까. 돌과 영화, 그리고 사람처럼.

'말들의 흐름' 시리즈의 다섯 번째 책 <산책과 연애>는 시인 유진목이 묵묵히 걸어온 자신의 삶을 필사적으로 적은 산문집이다. 아니, 어쩌면 필사적으로 걸어온 지금까지의 삶을 묵묵히 적은 산문집일지도.

시집 <연애의 책>을 내며 문학평론가 故황현산 선생에게 '한국 최고의 연애 시집'이라는 평을 받았던 시인은 산문집 <산책과 연애>에서 또 한번 산책과 연애에 대해 쓴다. 시집을 묶는 데 16년이 걸렸다고 말했던 시인에게, 이 산문집은 얼마나 오래 걸렸을까, 어쩌면 평생이 걸렸던 걸지도 모른다.

1장 인간
2장 자연

최근작 :<르콩트 드콩트, 트래블 테일즈(Le Conte Des Contes, Travel Tales) 세트 - 전5권>,<언니에게 보내는 행운의 편지>,<거짓의 조금> … 총 19종 (모두보기)
소개 :1981년 서울 동대문에서 태어났다. 2015년까지 영화 현장에 있으면서 장편 극영화와 다큐멘터리 일곱 작품에 참여하였고, 1인 프로덕션 ‘목년사’에서 단편 극영화와 뮤직 비디오를 연출하고 있다. 시집 『연애의 책』『식물원』『작가의 탄생』, 산문집 『산책과 연애』『디스옥타비아』 등을 썼다. 부산 영도에서 서점 ‘손목서가’를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