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8,000원 I 최고가 : 8,000원
  • 재고 : 1부 I 도서 위치 : C42 [위에서부터 5번째칸]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1)

6년간 이루어진 혁신 교육 활동을 담은 부산 중등 교사들의 에세이가 출간되었다. ‘부산다행복학교’는 부산형 혁신학교의 이름이다. 책에는 부산다행복학교에 초임으로 발령받은 교사부터 혁신 교육을 주도한 리더 교사, 학교를 지원하는 교육청 장학사의 글까지 담겨 있어, 다양한 입장에서 부산의 혁신 교육을 만날 수 있다.

단순한 성과 나열이나 사례 나눔이 아닌 일기처럼 교사들이 마음으로 쓴 글로, 책에는 보람된 성공담과 함께 부끄러운 실패담까지 공유하고 있다. 이 책은 부산다행복학교에 처음 오는 교사들을 위한 길라잡이이자, 그 안에서 고군분투하는 교사들을 위한 위로의 글이 될 것이다. 더불어 부산의 혁신 교육을 궁금해하는 학생, 학부모, 지역 주민, 타 시?도 교사들에게는 좋은 안내서가 될 것이다.

첫문장
건널목 앞을 지나가는 사람들 사이 한 사람이 서서 길 옆 높은 빌딩을 올려다보고 있다.

: 부산다행복학교 교사로 재직하면서 겪은 보람된 성공담과 부끄러운 실패담을 공유하고 있는 이 책은 부산다행복학교에 처음 오는 교사들을 위한 안내서이자, 그 안에서 고군분투하는 교사들을 위한 위로의 글이며, 교육 혁신의 길을 찾고자 하는 교사들의 길라잡이가 될 것입니다. 배움의 기쁨을 누리며 함께 성장해 가는 우리 선생님들과 아이들의 이야기, 조력자에서 주연으로 탈바꿈한 마을 공동체의 이야기, 부산다행복학교를 오롯이 경험하며 ‘학교 혁신’이라는 너른 들판에 작은 오솔길을 만든 사람들의 이야기를 만나 보시기 바랍니다.
이상석 (부산다행복학교에 박수 보내는 퇴임 교사)
: ‘야아! 아는 사람 참 많네! 평소 기대하던 분들이 다 모였구나. 그런데 아무리 하고 싶어 시작한 일이라도 때로 고단하고 섭섭하여 그만 두고 싶지는 않았을까?’ 후배님들이 이루어 낸 교육 혁신의 도정을 읽으며 흐뭇하기도 안타깝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다 읽고 나니 왜 이리 부끄럽고 미안한지요.‘교육 혁명을 꿈꾸었던 내 젊은 시절의 호기는 관념이요, 구호였구나.’ 그랬습니다. 구호와 선언은 사람들에게 주목을 많이 받지만, 실천으로 이어지지 않으면 거짓말이 되고 맙니다. 구호와 선언에 값하는 삶을 살았던가 생각하니 부끄러울 뿐입니다. 하지만 후배님들의 삶에서 우리의 꿈도 되살아나고 있습니다. 고맙고, 반갑습니다.

최근작 :<어느 날 다행복학교에 발령받았습니다>,<오늘도 다행복학교로 출근합니다> … 총 2종 (모두보기)
소개 :김경애(연산중학교), 주강원(반송중학교), 이주형(부산백양고등학교), 조향미(충렬고등학교), 홍명희(망미중학교), 이연진(연산중학교), 김민수(남산고등학교), 장지숙(가람중학교), 김종남(전 동신중학교), 김정아(주감중학교), 김민화(반송중학교), 정기옥(남산고등학교), 홍혜숙(충렬고등학교), 최여례(충렬고등학교), 구준모(부경고등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