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7,500원 I 최고가 : 7,800원
  • 재고 : 3부 I 도서 위치 : G35 [위에서부터 1번째칸], A24 [위에서부터 5번째칸]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3)

김진명 장편소설. <싸드>를 통해 한반도 사드 배치를 예언하고, 미·중 갈등까지 예견했던 김진명. 그는 또 어떤 이야기로 독자들을 놀라게 할까? 이번에 김진명의 거대한 상상과 예리한 촉이 향한 곳은 미·소의 파워 게임이 한창이던 1980년대의 세계다. 뉴욕, 베를린, 비엔나, 모스크바 그리고 평양을 종횡무진하며 광대한 스케일을 선보인다.

거기에 소설의 큰 축으로 등장하는 또 하나의 세기적 사건…. 바로 그 실체가 지금도 미스터리로 남아 있는 1983년의 KAL 007기 피격이다. 269명의 무고한 사람들이 사할린 근해에서 소련 전투기에 격추당했던 비극적 사건이다.

34년 전 KAL 007기 피격 사건으로부터 시작되는 장편소설 <예언>은 김진명의 다른 작품들과 마찬가지로 한반도의 ‘현재’에 긴밀하게 연결되면서 강한 시사점을 남긴다. 박근혜 탄핵, 촛불, 문재인 정부의 탄생 그리고 한반도를 둘러싼 주변 4강의 각축으로 이어지는 긴박한 정치상황 속에서 김진명이 던지는 질문은 여전히 현재형인 것이다.

신(新)정부 출범 직후에도 여전한 사드 배치 관련 후폭풍에서도 알 수 있듯, 한반도는 냉전 이후에도 미·중·일·러 4강의 이해관계가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는 곳이다. 김진명은 그 같은 상황에 대한 통찰을 바탕으로, 한반도 문제의 본질인 ‘남북관계’와 ‘통일’ 문제의 중요성을, 역사적 상상력으로 환기시킨다.

첫문장
"기지장님, 레이더실로!" 다급한 목소리는 몇 초를 기다리지 못하고 거듭 터져 나왔다.

이 책을 추천한 다른 분들 : 
 - 조선일보 2017년 7월 13일자 '북카페'
 - 한겨레 신문 2017년 7월 14일자 '문학 새책'

최근작 :<때로는 행복 대신 불행을 택하기도 한다>,<[큰글자도서] 미중전쟁 2>,<[큰글자도서] 미중전쟁 1> … 총 132종 (모두보기)
소개 :소설가.
충청북도 제천에서 『고구려』를 집필 중이다.

새움   
최근작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 하>,<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 상>,<광개토태왕 담덕 2>등 총 180종
대표분야 :2000년대 이후 한국소설 7위 (브랜드 지수 455,531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