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 최저가 : 5,000원 I 최고가 : 5,000원
  • 재고 : 1부 I 도서 위치 : C22 [위에서부터 2번째칸]
쇼핑 리스트 담기  출력하기
  • - 중고 매장 상품은 온라인으로 구매가 불가능 합니다.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1)

책 <울지 마! 제이>는 이 시대의 ‘n포세대’처럼 인생길에서 방황하며 힘겨워하는 모든 ‘제이’들을 위로하며 삶의 지혜를 담은 메시지를 전해준다. 여기서의 ‘제이’는 특정한 인물을 지칭하는 단어가 아니라 바로 나 자신을 돌아보고 다시 앞으로 걸어 나갈 수 있는 원동력이 되는 나의 ‘자아’다. 그래서 허상에 그치는 이야기가 아니라 바로 나의 이야기, 나 자신에게 들려주고 새기고 싶은 위로의 말이 바로 이 책에 녹아 있다. 저자 스스로 자신의 ‘제이’에게 들려 준 격려와 지혜의 말들을 수많은 ‘제이’에게도 전해주고자 한 저자의 따뜻한 배려가 책 곳곳에 스며들어 있음을 느낄 수 있다. 때로는 위로하고 때로는 채찍질 하듯 따끔한 충고를 던지며, 읽는 이들에게 깊은 깨달음을 준다.

권선복 (도서출판 행복에너지 대표이사, 영상고등학교 운영위원장, 한국정책학회 운영이사)
: 역경을 이겨낼 의지와 도전 정신이 없이는, 가슴에 품은 원대한 꿈을 현실로 이뤄내기란 불가능합니다. 더불어 끊임없이 자신의 삶을 되돌아보고 더 나은 내일을 살아가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특히, 치열한 자기반성과 자아성찰은 성공으로 나아가는 길에 반드시 갖춰야 하는 태도입니다. 스스로를 다그치고 독려하고 행복으로 이끄는 ‘자아’의 존재 유무가 성패를 가르는 잣대라 할 수 있습니다.

책 『울지 마! 제이』는 험난한 세상 앞에서 홀로 선, 또 다른 자아 ‘제이’에게 전하는 삶의 지혜와 성공 노하우를 담고 있습니다. 자기반성의 계기와 깨달음을 주는, 선인들의 명언과 명문이 저자의 생생한 경험과 어우러져 읽는 이의 마음에 도전 정신과 용기를 불어넣어 주고 있습니다. 아울러 30년 차 경찰공무원이자 현재 충남지방경찰청 청장으로 재직 중인 저자의 어린 시절을 올곧은 길로 이끈 좋은 가르침들이 책 곳곳에서 환하게 빛을 발하고 있으며, 현 시대 우리 사회에 가장 필요한 가치들이 무엇인지를 명쾌하게 풀어냅니다. 세상살이의 무거운 무게 앞에서 방황하는 수많은 ‘제이’들을 위해 자신의 삶의 노하우와 열정을 아낌없이 한 권에 책에 담아 주신 김재원 저자님께 큰 응원의 박수를 보냅니다.

성인이 되기 전까지 꿈은 불분명하고 세상은 두려운 존재이기 마련입니다. 현대사회에서는 성인이 된 후에도 치열한 경쟁 속에서 불안한 나날을 보내야만 합니다. 지금도 최악의 실업난 속에서 수많은 청년들이 방황하고 있습니다. 이 책이 우리 청소년, 청년들의 자신만의 명확한 꿈을 찾는 데 길잡이가 되어 주기를 바라오며, 이 책을 읽는 모든 분들의 삶에 행복과 긍정의 에너지가 팡팡팡 샘솟으시기를 기원드립니다.

최근작 :<내 영혼을 춤추게 했던 날들>,<울지 마! 제이>,<공감의 힘> … 총 4종 (모두보기)
소개 :

김재원 (지은이)의 말
“제이! 너의 성공을 위한 비밀은 바로 이거야! 넌 절대로 울지 마!”

난 오래 전부터 영화나 책 속에서 보고 느낀 감명 깊었던 이야기나 명언들, 성공한 사람들이 감격의 눈물을 흘리며 들려주었던 말들, 산책을 하거나 잠을 청하던 중에 문득 떠오른 생각들 등을 그때그때 달달 외우고 또 아무 격식도 없이 쪽지에 적어 두었다.
시간이 꽤 지난 지금은 더욱 마음을 찡하게 하고, 때로는 웃기기도 하고 눈물을 흘리게 하는 그 쪽지 속의 이야기 또는 명언들은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영원히 빛나는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것들이라고 생각한다.
돌이켜보면 그것들은 언젠가부터 삶의 길에서 내가 방황할 때마다 가야 할 길을 묻고, 그 길을 가르쳐 주는 최고의 스승이 되어주었다고 믿고 싶다.
어느 날 우연히 거울 속에 비춰진 내 모습을 바라보다가, 난 거울 속에 비춰진 얼굴, 바로 그 [J]에게 그 쪽지들을 하나씩 또박또박 읽어 주면서,
“제이!
너의 성공을 위한 비밀은 바로 이거야!
넌 절대로 울지 마!”라고 속삭였다.

그리고 언젠가는 그 소중한 쪽지 속의 이야기와 명언들을 사랑하는 또 다른 제이들에게 전해주면서, 내 마음속 깊이 새겨 두었던 것들도 함께 말해 주고 싶었다.

“인생목표가 인생을 즐겁게 한다.”
“성공의 비결은 <남에게 대접받고자 하는 대로 남을 대접하라!>는 황금률에 있는 것이다.”
“나만이 내 인생을 바꿀 수 있다. 아무도 날 대신해 해 줄 수 없다.”
“남을 위한 배려는 곧 나를 위한 것이다.”
“욕심은 수많은 고통을 부르는 나팔이다!”
“웃을 수 없다면, 모두 돌아버릴 것이다.”
“네 시간은 간다!
지금 이 순간에도 네 시간은 간다!
그리고 그 시간은 절대로 돌아오지 않는다!”
“옛 친구를 잃으면, 천하를 잃는다.”라는 것들이 바로, 그 쪽지 속에 담겨진 것들이며, 나의 삶을 바꾸어 준 메시지다.

“나는 모든 것을 즐기고 싶다.
하루하루가 인생의 마지막 날인 것처럼 유쾌하게 살고 싶다.”
이 말은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영화 에서 전설적인 미녀 배우 엘리자베스 테일러가 말해 준 메시지다.
언제 어디서나 이 메시지는 인생의 길을 어떻게 가야 하는지를 나에게 또렷하게 가르쳐주었다고 난 지금도 속삭이고 있다.
이 책과 인연이 된 모든 제이들도 내가 수백 수천 번 외우고 또 적어두었던 그 쪽지들 덕분에, 먼 훗날 자신들이 살아온 삶에 대해 조금이나마 덜 후회하게 되었다고 나지막이 속삭일 수 있게 된다면, 얼마나 좋을까하는 마음으로 이 책에 그것들을 모두 담아 쓴다.

2016. 한 해의 끝자락에 제이들을 생각하며,
저자 김재원 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