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이 책을 읽는 분에게
등장인물
제1막
제2막
제3막
입센의 작품세계 / 차범석
연보

최근작 :<어린 에욜프, 욘 가브리엘 보르크만, 우리 죽어 깨어날 때>,<헤다 가블레르, 대건축가 솔네스>,<사회의 기둥들, 인형의 집> … 총 225종 (모두보기)
소개 :
최근작 :<프랑스폭소 280가지>,<미국폭소 319가지> … 총 59종 (모두보기)
소개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졸업
한국교재 개발공사 주간

역서
J. 모노, 《우연과 필연》
R. 바크, 《갈매기 조나단》
N. V. 필, 《적극적 사고방식》
펄벅, 《젊은 여성을 위한 인생론》
L. 밥포드, 《개성과 역사》 외

입센(1828~1906)의 작품에서는 근대극의 정신이 가장 두드러진다는 점에서 근대극의 비조라 일컬어진다. 그의 희곡문학이 조국 노르웨이보다 다른 나라 연극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친 것으로 찬사를 보내고 있다. 그가 뮌헨에 머물면서 쓴 <인형의 집>, <유령>, <사회의 기둥>, <민중의 적> 등은 입센의 정신세계를 집약시킨 걸작으로 꼽히며 정평을 받아왔다.

<인형의 집>에서는 남녀 동등권을, <유령>에서는 유전학에 의한 성병의 해독을, <사회의 기둥>에서는 부패한 선박계의 문제를, <민중의 적>에서는 지역사회의 정치와 저널리즘의 부패를 드러냄으로써 당시의 유럽사회에 만연된 절실한 문제에 예리하게 메스를 가했던 흔적을 말하고 있다. 그런 연유에서 입센의 희곡을 문제극이라고 지칭하는 것은 어쩌면 자연스러운 현상이라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