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5,800원 I 최고가 : 5,800원
  • 재고 : 1부 I 도서 위치 : A29 [위에서부터 2번째칸]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1)

오쿠다 히데오의 데뷔작. 소설의 주인공은 광팬의 총에 맞아 허망하게 사망한 비운의 팝스타이자 비틀즈 멤버인 존 레논. 그러나 소설 속 존 레논은 전설적인 팝스타도, 팝 역사의 신화적인 존재로도 그려지지도 않는다. <공중그네>로 유명한 이라부 의사, 마유미 간호사의 전 단계의 캐릭터들과 함께 하는 존 레논. 소설속에서 그는 유쾌한 판타지의 주인공으로 그려진다.

1979년, 존 레논은 일본에서 평화로운 여름휴가를 보내고 있다. 그러던 어느 날, 일본의 오봉 명절을 며칠 앞두고 빵집에 가게 되고 그곳에서 우연히 자신의 어머니와 닮은 여인을 발견한다. 그로 인해 잠시 패닉상태에 빠진 존. 그에게 어머니란 평생 짊어지고 갈 상처와도 같다. 그리고 그날부터 결혼 후 꾸지 않았던 악몽이 다시 찾아온다.

기억하고 싶지 않은 수많은 과거의 일들과 함께 그를 괴롭히는 것이 있었으니, 바로 변비다. 온갖 약을 써도 낫지 않고 게다가 명절 중이라 대부분의 병원들이 문을 닫아버렸다. 그런데 유일하게 문을 연 병원이 있었으니 바로 ‘아네모네 병원’이다.

안개로 자욱한 숲속 한가운데에 위치한 이상하고도 신비한 분위기를 가진 ‘아네모네 병원’. 존은 거기에서 뭔가 이상한 치료를 받고 나오고 숲에서 기이한 일을 겪게 된다. 바로 자신의 악몽을 있게 한 과거의 인물들을 차례차례 만난 것이다. 존은 죽은 이들과의 조우로 과거의 상처를 털어내지만 아네모네 병원의 치료는 뭔가 의심스럽기만 하다. 게다가 열흘째의 변비는 낫지 않은 채 명절이 끝나가고 있다.

팝스타 존의 수상한 휴가
작가 후기
해설

1979년의 어느 날 일본에서 평화로이 여름휴가를 지내고 있는 존 레논. 일본의 오봉 명절을 며칠 앞둔 날 존은 빵집에서 우연이 자신의 어머니와 닮은 여인을 발견하고 잠시 패닉상태에 빠진다. 자신의 가장 큰 트라우마인 어머니라는 존재는 존이 평생 짊어지고 갈 치료할 수 없는 상처였던 것. 그리고 그날부터 결혼 후 안정에 접어들면서 꾸지 않았던 악몽이 그를 다시 찾아오기 시작한다.
불량스러웠던 10대 시절, 마약에 찌들어 살던 스무 살 때 뜻하지 않게 선원을 죽였던(?) 사건, 비틀즈 시절 자신이 괴롭혔던 매니저 브라이언에 대한 일, 그리고 어린 시절 자신을 버렸던 어머니까지. 다시는 기억하고 싶지 않은 과거의 일들이 악몽이 되어 그를 끊임없이 찾아온다. 악몽과 그에 따른 호흡곤란이 계속되는 가운데 또 하나 그에게 찾아온 고약한 것이 있었으니, 그건 바로‘변비’였다. 온갖 약을 써도 낫지 않자 존은 결국 명절 중 유일하게 문을 연‘아네모네 병원’을 찾게 된다.
안개로 자욱한 숲속 한가운데에 위치한 이상하고도 신비한 분위기를 가진 ‘아네모네 병원’에서‘뭔가’이상한 치료를 받고 나오면서 존은 숲속에서 기이한 일을 겪게 된다. 바로 자신의 악몽을 있게 한 과거의 그 인물들을 차례차례 만나게 되는데, 더 놀라운 것은 바로 그들은 이미‘저세상’사람들이었다. 죽은 이들과 조우하는 이 기묘한 체험에서 과거의 상처들을 털어낸 존은 악몽에서 서서히 벗어나지만, 뭔가 의심스러운 아네모네 병원의 치료는 계속되고, 아직 묵직한 열흘째의 변비는 낫지 않은 채 오봉 명절조차 점점 끝나가려 하는데…….

수상 :2009년 요시카와 에이지 문학상, 2006년 일본 서점대상, 2004년 나오키상
최근작 :<공중그네 (리커버 특별판)>,<죄의 궤적 2>,<죄의 궤적 1> … 총 113종 (모두보기)
소개 :
최근작 : … 총 156종 (모두보기)
소개 :아주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하고, 일본 와세다 대학 대학원 문학연구과 석사과정을 수료했다. 2009년 요시다 슈이치의 <악인>과 <캐러멜 팝콘>으로 일본국제교류기금이 주관하는 보라나비 번역상을 수상했다.
옮긴 책으로 <공중그네>, <면장 선거>, <옛날에 내가 죽은 집>, <기적의 사과>, <약속된 장소에서>, <마리아비틀>, <화차>, <얼굴 없는 나체들>, <솔로몬의 위증>, <결괴>, <세상에서 고양이가 사라진다면> 등이 있다.

오쿠다 히데오 (지은이)의 말
30대 중반까지 그는 분명 고슴도치 같은 인물이었다. 늘 뭔가에 조바심을 내며 가시를 세웠고, 스치는 것마다 상처를 냈다. 그런데 마흔이 되자 가시를 가라앉히고 싸움을 그친 것이다.
4년간의 공백 기간에 무슨 일이 있었을까. 그의 마음을 치유해주는 사건 같은 게 있지 않았을까.
이 작품은 나의 그런 흥미에서 시작되었다.
요컨대 나는 픽션으로 그의 전기의 공백 부분ㅇ르 메워 보고 싶었던 것이다.

북스토리   
최근작 :<릴리 이야기>,<아이보다 아이>,<여기는>등 총 199종
대표분야 :동물만화 3위 (브랜드 지수 57,944점), 학습법 10위 (브랜드 지수 17,843점), 일본소설 21위 (브랜드 지수 103,965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