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트렌스젠더, 동성애자, 장애인, 비전향 장기수 등 우리 사회가 소외시켰던 이웃들이 겪어야 했던 수난의 고백록. 우리 사회가 안고 있는, 시급히 고쳐야 할 문제 가운데 하나는 낯선 것에 대한 지나친 경계심과 적대적 대응일 것이다. 낯선 느낌은 다만 다름에서 오는 생소함일 뿐 틀린 것이라고 단정할 수 없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그 낯선 것들을 비아냥거리고 손가락질하며 금기시한다. 그러고는 매몰차게 외면해 버린다.

편자 윤수종은 서문을 통해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는 소수자의 시대이며, '소수자적'으로 변하고 있는 시대의 틀을 거부하기란 힘들 것이라고 진단한다. 다수자들이 소수자들을 어떻게 포용하고 더불어 살아갈 것인지, 자신의 삶을 건강하게 만들기 위해 '소수자적'인 삶을 영위한다는 것이 어떤 것인지에 대해 진지하게 성찰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책을 펴내며 / 윤수종
우리는 모두 소수자다! / 윤수종

작은 외침 / 김비
여러분이 꿈꾸는 아름다운 세상, 우리는 실천하고 있습니다 / 윤팔병
낯선 곳으로의 여행, 일상으로의 초대 / 김송혜숙
장애인과 장애 여성의 목소리로 / 김효진
제발 때리지 마세요! / 김해성
누가 이 아이들의 작은 소망을 들어줄 수 있는가? / 이주영
지옥 일기 / 정순택
나는 '사이버 코뮤니스트'다! / chora@hanmir.com

최근작 :<다르게 사는 사람들>,<내가 살고 싶은 나라>,<보안관찰자의 꿈> … 총 3종 (모두보기)
소개 :1921년 충북 진천군에서 출생, 경성경제전문학교를 졸업하였다. 1945년 5월에 월북, 1955년 내각기술자격심사위원회 책임 심사원을 지내던 중 1958년 대남 정치공작원으로 남파되었다. 1959년 국가보안법 위반죄로 무기징역을 선고받아 1989년 가석방 될 때까지 수감생활을 하였다. 1999년 4월 전향철회 선언을 하였다는 이유로 2000년 9월 비전향장기수 북송 때에 함께 고향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남한에 남겨지게 되었다. 시집으로 <내가 살고 싶은 날>가 있다.
수상 :2007년 여성동아 장편소설 공모상
최근작 :<안으며 업힌>,<제주 사는 우리 엄마 복희 씨>,<슬플 땐 둘이서 양산을> … 총 24종 (모두보기)
소개 :소설가. 제주에서 엄마와 같이 살고 싶었지만, 엄마를 버리고 도망쳐 나와야 했던 비겁한 둘째.

김비, 박조건형. 두 사람이 함께 쓴 책으로 《별것도 아닌데 예뻐서》 《길을 잃어 여행 갑니다》 《슬플 땐 둘이서 양산을》이 있다.
최근작 :<다르게 사는 사람들>,<노동자에게 국경은 없다> … 총 2종 (모두보기)
소개 :한국신학대학 신학과를 졸업하고, 성남 외국인노동자교회와 서울 중국동포교회의 담임목사로 있다. 성남과 서울에 외국인노동자의 집과 중국동포의 집을 개설해 그들의 인권 보호와 복리 증진을 위해 힘쓰고 있다.
최근작 :<다르게 사는 사람들>
소개 :넝마주이로 나눔의 세상, 섬김의 세상을 만들자는 신념으로 넝마공동체를 만들어 활동하고 있다.
최근작 :<다르게 사는 사람들>
소개 :동성애자들의 단체인 '끼리끼리' 회원이며, 레즈비언 권익 운동가이다.
최근작 :<이런 말, 나만 불편해?>,<착한 아이 안 할래!>,<달려라, 송이> … 총 11종 (모두보기)
소개 :
최근작 :<[큰글씨책] 김구 말꽃모음>,<[큰글씨책] 독립선언서 말꽃모음>,<[큰글씨책] 만해 한용운 말꽃모음> … 총 79종 (모두보기)
소개 :
최근작 :<[큰글자책] 네그리·하트의 제국·다중·공통체 읽기 >,<해남수세투쟁>,<소수자들의 삶과 기록> … 총 47종 (모두보기)
소개 :

이학사   
최근작 :<창조와 광기의 역사>,<비밀의 취향>,<미학의 탄생>등 총 203종
대표분야 :철학 일반 9위 (브랜드 지수 74,525점)
추천도서 :<서양철학사 (합본, 양장)>
 ‘서양철학사’라고 하면 으레 방대한 분량에 질리고, 어렵고 딱딱한 서술에 금세 지루해지기 십상인데 이 책은 그런 ‘서양철학사’에 대한 모든 편견을 날려준다. 쉽고 명료하게 읽히며, 체계적이고 균형 잡힌 서술은 읽는 재미를 더해준다.

자연과학, 사회과학, 정치사상을 아우르는 폭넓은 시각으로 철학 사상이 정치, 사회, 경제, 과학과 주고받은 영향 관계를 서술하는 이 책을 읽고 나면 서양 지성사의 흐름이 정리된다.

임양희 편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