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쇼핑 리스트 담기  출력하기
  • - 중고 매장 상품은 온라인으로 구매가 불가능 합니다.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호수에 관한 책 중에서 전 세계에서 가장 잘 알려진 책 『월든(Walden)』의 저자 데이비드 소로는 이렇게 말했다. “천만다행으로 사람은 날지 못하니 땅과 달리 하늘은 초토화시킬 수가 없겠구나.” 소로는 『월든』에서 자신이 살던 시대의 최신 과학을 담아냈지만 그때의 상황과 지금은 너무나도 많이 달라졌다. 150년이 넘는 세월 동안 과학은 많은 것을 알아냈고, 소로보다 더 깊이 자연계를 들여다볼 수 있게 되었기 때문이다.

『호수, 비밀의 세계』의 저자는 『월든』의 내용을 오늘날에 맞게 수정하고 개선하는 것은 물론, 오늘날 새롭게 밝혀진 호수와 그에 관한 정보들을 한 권에 책에 담아냈다. 저자는 이 책에서 호수가 무엇이고 호수는 어떤 일을 하며, 호수에 무엇이 살고, 오늘날의 호수는 어떤 어려움에 직면해 있는지를 자세히 다룬다. 따라서 이 책은 사람의 눈을 통해서 본 호수의 이야기가 아니라, 자연의 눈으로 오늘날의 호수를 바라보고 그 속에 사는 생물들을 관찰한 기록이자, 앞으로 호수와 인간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안내서이다.

머리말

1. 월든
2. 삶의 물, 죽음의 물
3. 거울 나라의 호수들
4. 동아프리카 지구대
5. 갈릴리
6. 하늘의 물
7. 유산(遺産) 호수

용어 해설
감사의 글
참고 문헌
역자 후기
인명 색인

첫문장
2015년 5월의 고요한 아침에 나는 윌든 호수에 처음 가보았다.

: 커트 스테이저는 놀라운 이야기꾼이다. 호수가 감추고 있는 멋진 생태계로 독자를 인도할 뿐만 아니라, 살아 있는 호수들과 우리가 맺고 있는 수많은 관계들을 알지 못한다면 절대로 이해할 수 없는 생물학적이고 문화적인 사람의 본성을 제대로 알려준다.
칼 사피나 (《푸른 바다에 바치는 노래》의 저자)
: 호수는 문자 그대로 그리고 비유적으로, 얕고 깊은 방식으로 우리를 반영하고 있다. 호수 표면을 들여다보면 우리의 얼굴이 보인다. 그러나 더욱 깊은 곳에서 호수는 이 세상이 변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커트 스테이저는 호수에 관한 깊이 있는 책을 집필했다. 먼 과거를 들여다보면서 호수가 우리에게 지금까지 일어난 일들을 이야기하게 만들었고, 앞으로 사람이 가게 될 길을 조금은 들여다볼 수 있게 해주었다.
빌 매키벤 (『라디오 없는 버몬트』의 저자)
: 커트 스테이저는 강의실에서도 책 속에서도 아주 멋진 선생님이다. 독자들은 이 책이 담고 있는 모든 구절에서 무엇인가를 배우게 될 것이며, 그의 명쾌한 글을 영원히 기억할 것이다. 지구 행성의 호수를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스테이저의 책은 오랫동안 시원하게 들이켤 수 있는 신선한 물이 되어줄 것이다.
이 책을 추천한 다른 분들 : 
 - 문화일보 2019년 9월 19일자 '이 책'
 - 동아일보 2019년 9월 21일자 '책의 향기'
 - 조선일보 2019년 9월 21일자
 - 국민일보 2019년 9월 21일자 '200자 읽기'

최근작 :<호수, 비밀의 세계>,<원자, 인간을 완성하다> … 총 3종 (모두보기)
소개 :
최근작 : … 총 15종 (모두보기)
소개 :대학교에서 생물학을 전공했고 과학과 역사를 좋아한다. 꾸준히 동네 분들과 독서 모임을 하고 있고, 번역계 후배들과 함께 번역을 공부하고 있다. 실수를 하고 좌절하고 배우고 또 실수를 하는 과정을 되풀이하고 있지만, 꾸준히 성장하는 사람이기를 바라며 되도록 오랫동안 번역을 하면서 살아가기를 바란다. 《새들의 천재성》, 《원더풀 사이언스》, 《허즈번드 시크릿》, 《커져버린 사소한 거짓말》, 《내가 너에게 절대로 말하지 않는 것들》, 《악어 앨버트와의 이상한 여행》, 《비욘드 앵거》 등을 번역했다.

까치   
최근작 :<뷰티풀 젠더>,<오스만 제국>,<팬데믹과 문명>등 총 217종
대표분야 :과학 4위 (브랜드 지수 345,543점), 역사 5위 (브랜드 지수 432,912점), 고전 16위 (브랜드 지수 183,368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