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6,000원 I 최고가 : 6,000원
  • 재고 : 1부 I 도서 위치 : A25 [위에서부터 2번째칸]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1)

<방각본 살인 사건>, <노서아 가비>의 작가 김탁환의 장편소설. 정확한 고증과 독창적인 상상력으로 매혹적인 팩션을 보여주었던 작가가 이번에는 '극한의 승부'를 선보인다. 아버지의 뒤를 이어 호랑이 추격에 전 생애를 건 포수, 산. 그 자체로 살아 움직이는 밀림이었던 백호랑이, 흰머리. 그들은 7년 동안의 악연을 끊기 위해 개마고원 설산에서 마지막 승부를 벌인다.

그러나 때는 1940년대 초, 일본이 한반도를 지배했던 시절이었다. 밀림조차 온전히 밀림으로 남아 있을 수 없었던 그때, 동물적인 감각과 야성으로 조선 산천을 누볐던 그들은 이제 공공의 적이 된다. 생을 걸고서라도 무너뜨려야 했던 적과 한 운명이 된 '두 짐승'. 과연 그들이 맞서야 하는 최후의 적은 누구인가. 그들은 어디에 있는가.

이 작품은 조선의 마지막 야생호랑이와 그 뒤를 쫓는 포수의 7년에 걸친 복수극이 아니다. 생을 걸고 무너뜨려야 할 적이었던 그들이 또 다른 누군가의 적이 되면서 얽혀드는 이야기, 야성을 잃어버리지 않은 것이 죄가 되는 세상에서 벌어지는 이야기, 그 속에서도 서로만을 노려보며 끝까지 나아갔던 자들의 거칠 것 없는 승부에 대한 기록이다.

1권
신의 괴물
사냥 뒤에 남는 것
조선의 지붕을 달리다
폭설, 내 사랑

2권
멈추면 죽음이다
모든 걸 잃을지라도
호랑이의 혼으로

거기, 흰머리가 있었다
에필로그

: 호모 라피엔스, 산신과 맞서다
이 책을 추천한 다른 분들 : 
 - 중앙일보(조인스닷컴) 2010년 11월 10일자
 - 동아일보 2010년 11월 13일자
 - 한겨레 신문 2010년 11월 12일 잠깐 독서

수상 :2016년 요산김정한문학상
최근작 :<절멸>,<[큰글씨책] 카페 홈즈의 마지막 사랑 >,<당신이 어떻게 내게로 왔을까 2> … 총 151종 (모두보기)
소개 :

다산책방   
최근작 :<[큰글자도서] 그는 흰 캐딜락을 타고 온다>,<[큰글자도서] 엄마에 대하여>,<[큰글자도서] 나보다 소중한 사람이 생겨버렸다>등 총 239종
대표분야 :2000년대 이후 한국소설 10위 (브랜드 지수 295,085점), 과학소설(SF) 27위 (브랜드 지수 5,343점), 에세이 37위 (브랜드 지수 118,614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