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일과 사람 시리즈 21권. 사서의 하루를 보여주며 우리가 도서관에서 얻을 수 있는 가치와 기쁨 또한 자연스럽게 일깨워준다. 저자는 이 책을 준비하면서는 크고 작은 도서관에서 일하는 사서들을 수십 명 만났다. 그분들에게 들은 생생한 경험담과, 도서관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행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원고를 썼다. 마을 사랑방처럼 친근한 도서관이라는 설정, 유쾌하고 인정 넘치는 관장님을 비롯해 소심한 듯 보이지만 누구보다 열심인 최태일 선생의 캐릭터에서 도서관과 사서에 대한 작가의 애정이 듬뿍 묻어난다.

화가 신민재는 자유로운 구도와 콜라주 기법으로 활기 넘치는 시냇가도서관을 그려 냈다. 아이가 쓱쓱 오려 붙인 것처럼 삐뚤빼뚤하지만, 자세히 보면 구석에 조그맣게 등장하는 인물 하나까지 그 표정에 이야기가 담겨 있다. 세심하고 다정하다. ‘천국은 도서관처럼 생겼을 거야’라는 문장을 무인도에서 책을 쌓아 놓고 읽는 모습으로 표현한 장면에서는 엉뚱함에 웃음을 터트리게 된다. 이 밖에 청구기호 읽는 법, 서가 배치도 등 도서관을 이용하는 데 도움이 되는 정보들을 그림으로 재미있게 풀었다.

목차 없는 상품입니다.

최근작 :<나는 기억할 거야>,<제인 구달>,<유관순> … 총 38종 (모두보기)
소개 :1974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그림책 『심청전』, 『나의 독산동』, 동화 『나의 린드그렌 선생님』, 『마지막 이벤트』, 『내 머리에 햇살 냄새』, 『일수의 탄생』, 청소년 소설 『변두리』, 『2미터 그리고 48시간』, 『순례 주택』 등을 썼다. 『유관순』, 『제인구달』, 『박완서』를 쓰면서, 멋진 여성 인물을 깊이 만나는 귀한 경험을 했다.
최근작 :<어서 와요, 달평 씨>,<나무가 사라진 날>,<언니는 돼지야> … 총 149종 (모두보기)
소개 :홍익대학교와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회화와 디자인을 공부하고 지금은 어린이 책에 푹 빠져 살고 있다. 쓰고 그린 책으로 『어서 와요, 달평 씨』, 『안녕, 외톨이』, 『언니는 돼지야』, 『나무가 사라진 날』 등이 있고 그린 책으로 『선새앵님, 안녕하세요오?』, 『잘못 걸린 선생님』, 『잘못 걸린 짝』, 『살아 있다는 것』, 『가을이네 장 담그기』, 『말의 지옥』, 『얘들아, 학교 가자!』, 『또 잘못 뽑은 반장』, 『처음 가진 열쇠』 등이 있다.

사계절   
최근작 :<두더지의 여름>,<심바, 집에 가자>,<모로의 내일>등 총 1,182종
대표분야 :청소년 인문/사회 1위 (브랜드 지수 244,077점), 문화/예술/인물 1위 (브랜드 지수 386,654점), 국내창작동화 2위 (브랜드 지수 1,592,001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