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쇼핑 리스트 담기  출력하기
  • - 중고 매장 상품은 온라인으로 구매가 불가능 합니다.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부산서면점] 서가 단면도
(0)

문학동네는 2010년에 젊은작가상을 제정하여 등단 십 년 이하의 젊은 작가들이 한 해 동안 발표한 중단편소설 중에서 가장 뛰어난 일곱 편을 선정해 시상하고 단행본으로 출간해왔다. 우리 시대의 문학 독자들이 동시대 한국문학의 가장 신선한 성취들과 실시간으로 만날 수 있게 하는 '젊은작가상'의 2018년 제9회 수상자는 박민정, 임성순, 임현, 정영수, 김세희, 최정나, 박상영이다.

지난해 2017년 대상 수상 작가인 임현을 제외하면 나머지 여섯 명의 작가들은 젊은작가상에 처음으로 이름을 올렸다. 대상을 수상한 박민정은 김준성문학상, 문지문학상을 잇따라 수상하며 지금 한국 문단에서 강력한 존재감을 내뿜고 있다.

'세실, 주희'는 작가가 초기작에서부터 품어온 문제의식이 구성적 정밀함과 어우러진 작품으로, "성별.민족적 혐오의 정동을 문제화하고, 더 나아가 그 속을 살아가는 세 여성 사이에 여성으로서의 동일성 못지않게 차이 역시 분명히 존재한다는 난감한 문제까지를 사유하고 있는 이 소설의 깊이와 넓이는 놀랍다"(문학평론가 신형철)라는 평을 받으며 대상작으로 선정되었다.

대상 박민정 · 세실, 주희
임성순 · 회랑을 배회하는 양떼와 그 포식자들
임현 · 그들의 이해관계
정영수 · 더 인간적인 말
김세희 · 가만한 나날
최정나 · 한밤의 손님들
박상영 · 알려지지 않은 예술가의 눈물과 자이툰 파스타

첫문장
공교롭게도 오늘이 바로 화요일이었다. 주희는 '참호의 화요일'이란 말은 오늘 같은 날에 딱 어울린다고 생각했다.

: 순식간에 읽게 하는 흡인력을 가지고 있다. 그림을 좋아하는 작가라면 누구나 써보고 싶어할 만한 작품인데 그렇다고 쉽게 써질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예상치 못한 반전과 전형성에 빠지지 않은 점도 높이 살 만했다. - 임성순, 「회랑을 배회하는 양떼와 그 포식자들」
신수정 (문학평론가, 명지대 문예창작학과 교수)
: 임현은 사회파적 관심을 바탕에 내장한 채 결점투성이, 모순덩어리, 그리하여 필경 ‘지금에 와서 생각해보면, ~했었어야 했다’고 후회할 수밖에 없는 인간의 존재론적 한계를 극한까지 밀어붙이고 있다. 그것은 가치판단의 윤리로부터 소설의 윤리로 선회하는 장면이라고 할 만하다. - 임현, 「그들의 이해관계」
: 성별·민족적 혐오의 정동을 문제화하고, 더 나아가 그 속을 살아가는 세 여성(J-주희-세실) 사이에 여성으로서의 동일성 못지않게 차이 역시 분명히 존재한다는 난감한 문제까지를 사유하고 있는 이 소설의 깊이와 넓이는 놀랍다. - 박민정, 「세실, 주희」
: 전례가 없는 것은 아닐지라도 이렇게 과감하고 능숙하게 밀고 나가는 모습은 인상적인데다가, 그 기교가 기교로만 그치지 않고 친밀성의 관계 내부의 괴물성을 실감나게 드러내기까지 하고 있어서, 나는 얼떨떨한 기분으로 이 작가의 이름을 기억하게 됐다. - 최정나, 「한밤의 손님들」
정이현 (소설가, 『달콤한 나의 도시』 저자)
: 이 소설은 주춧돌부터 차근차근 쌓아올려 단단하게 지은 집 같다. 그러다 마지막에 다다르면 갑자기 플롯이 툭 끊기는 느낌을 받게 된다. 지금까지 단단한 줄 알았던 그 집이 실은 허공의 안개 속에 떠 있는 것처럼 느껴진다. 내가 선 땅을 내려다보게 된다. - 정영수, 「더 인간적인 말」
: 직접적 접촉이 아니더라도 우리는 일종의 공동정범으로서 수많은 사회적 비극들에 연루되는데, 「가만한 나날」은 풍부한 리얼리티와 절제된 감정 속에서 그 풍경의 한 대목을 소묘하고 있다. - 김세희, 「가만한 나날」
: 소수자를 예술의 대상으로 소비하는 일에 대한 이 소설의 본능적 거부감은 깊은 호소력을 지닌다. 아르빌에서 서울 외곽에 이르는 왕샤와의 희비극적 모험담은 경쾌하면서도 쓸쓸한 청춘소설의 면모까지 보여준다. - 박상영, 「알려지지 않은 예술가의 눈물과 자이툰 파스타」

수상 :2019년 현대문학상, 2018년 문학동네 젊은작가상, 2017년 문지문학상, 2015년 김준성문학상(21세기문학상, 이수문학상)
최근작 :<소설 보다 : 겨울 2018>,<멜랑콜리 해피엔딩>,<모르그 디오라마> … 총 26종 (모두보기)
소개 :1985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2009년 작가세계 신인상으로 등단했고, 소설집 『유령이 신체를 얻을 때』 『아내들의 학교』, 장편소설 『미스 플라이트』가 있다.
수상 :2010년 세계문학상
최근작 :<잉여롭게 쓸데없게>,<육식주의자 클럽>,<우로보로스> … 총 14종 (모두보기)
소개 :
수상 :2017년 문학동네 젊은작가상
최근작 :<멜랑콜리 해피엔딩>,<목견>,<2018 제9회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 … 총 17종 (모두보기)
소개 :1983년 전남 순천 출생. 2014년 《현대문학》 신인추천으로 등단. 소설집 『그 개와 같은 말』 등이 있다. 2017년 젊은작가상을 수상했다.
수상 :2014년 창비신인소설상
최근작 :<모르그 디오라마>,<소설 보다 : 가을 2018>,<2018 제8회 문지문학상 수상작품집> … 총 11종 (모두보기)
소개 :1983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2014년 창비신인소설상으로 등단했다. 소설집으로 『애호가들』이 있다.
최근작 :<가만한 나날>,<2018 제9회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 … 총 3종 (모두보기)
소개 :1987년 목포 출생. 서울시립대학교 국어국문학과와 한국예술종합학교 대학원 서사창작과를 졸업했다. 2015년 《세계의 문학》에 「얕은 잠」이 당선되며 등단했다. 제9회 젊은작가상을 수상했다.
최근작 :<2018 제9회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 … 총 2종 (모두보기)
소개 :1974년생. 2016년 문화일보 신춘문예에 단편소설 「전에도 봐놓고 그래」가 당선되어 등단.
최근작 :<소설 보다 : 가을 2018>,<무민은 채식주의자>,<알려지지 않은 예술가의 눈물과 자이툰 파스타> … 총 9종 (모두보기)
소개 :1988년 대구에서 태어났다. 성균관대 프랑스어문학과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동국대 문예창작과 석사과정을 수료했다. 2016년 문학동네신인상에 단편소설 「패리스 힐튼을 찾습니다」가 당선되면서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제9회 젊은작가상을 수상했다.

문학동네   
최근작 :<당신의 머리 밖 세상>,<거지 소녀>,<아인슈타인은 왜 양말을 신지 않았을까>등 총 2,598종
대표분야 :일본소설 1위 (브랜드 지수 1,115,294점), 2000년대 이후 한국소설 1위 (브랜드 지수 2,398,028점), 에세이 1위 (브랜드 지수 1,169,470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