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6,800원 I 최고가 : 9,200원
  • 재고 : 2부 I 도서 위치 : A01 [위에서부터 4번째칸], B32 [위에서부터 3번째칸]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2)

일본 직장인들은 우리나라 직장인들처럼 노동시간이 길어 ‘과로사(Karoshi)’라는 일본어가 영어사전에 정식 등재될 만큼 권위적이고 경직된 직장문화 속에 노출되어 있다고 한다. 일본 직장인들의 ‘노동조건’에 천착하며, 블로그를 통해 노동과 일에 대한 소신 있는 의견들을 발신해온 젊은 저자가, ‘사회인의 상식’ ‘일반적인 직장문화’라는 명분하에 용인되어온 열악한 노동조건을 통렬하게 뒤집어보고, 그 속에서 매일 야근을 밥먹듯하며 살아가는 직장인들 개개인의 삶에 안부를 묻는 책이다.

매일 노동현장에서 맞닥뜨리는 ‘비참함’에 관한 이야기이며, 일의 보람을 추종하는 광신도들 사이에서 나를 지켜내고 ‘사축(社畜, 회사에 매인 가축)’이 되지 않기 위해서는 과연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에 대한 통렬한 문제 제기이기도 하다. 저자는 노동자가 자기 자신의 몸과 마음과 감정을 지키며 일하는 법을 결코 알려주지 않는 조직사회에서는 오히려 철저하게 ‘종업원의 마인드’로 일할 것을 권유한다. 일은 돈을 벌기 위한 것임을 잊지 말라고, 돈 받는 만큼 일하겠다는 것이 결코 이기적인 생각은 아니며, 일보다 중요한 무언가가 있음을 부디 잊지 말라고 말한다.

최근작 :<아, 보람 따위 됐으니 야근수당이나 주세요> … 총 6종 (모두보기)
소개 :
최근작 :<잡JOB 다多 한 컷>,<실어증입니다, 일하기싫어증> … 총 8종 (모두보기)
SNS :http://facebook.com/kyungsoo.yang
소개 :‘그림을 그릴 때가 가장 행복해요!’
‘그림왕 양치기’라는 예명으로 SNS에서 직장인, 대학생, 아기엄마들에게 폭풍 공감을 끌어내는 다양하고 재치 있는 그림을 선보이고 있다. 다른 한편으로 불교를 현대적으로 색다르게 재해석해작업하고 국내외에서 활발히 전시를 하고 있는 현대미술 작가이다. 지은 책으로 그림에세이 《실어증입니다, 일하기싫어증》이 있으며 《아, 보람 따위 됐으니 야근수당이나 주세요》, 《김과장 직장백서》의 삽화를 그렸다.

인스타그램 @yangchikii
페이스북 @kyungsoo.yang
최근작 :<[큰글자도서] 그깟‘덕질’이 우리를 살게 할 거야>,<그깟‘덕질’이 우리를 살게 할 거야>,<정신적 폭력으로부터 나를 지키는 방법> … 총 177종 (모두보기)
소개 :동국대학교에서 철학 공부를 하다가 일본어의 매력에 빠졌다. 읽는 사람에게 행복을 주는 책을 우리말로 아름답게 옮기는 것이 꿈이고 목표이다. 지은 책으로 『그깟 ‘덕질’이 우리를 살게 할 거야』가 있다. 옮긴 책으로는 후지사키 사오리의 『쌍둥이』를 비롯해 『최애, 타오르다』 『양과 강철의 숲』 『같이 걸어도 나 혼자』 『빵과 수프, 고양이와 함께하기 좋은 날』 『십 년 가게』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