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5,700원 I 최고가 : 5,700원
  • 재고 : 1부 I 도서 위치 : A48 [위에서부터 2번째칸]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1)

<타워>, <안녕, 인공존재!>의 작가 배명훈의 첫 장편소설. 그의 소설엔 경계가 없다. 상상력의 경계가 없고 표현의 경계가 없고, 작품의 배경이 되는 시공간의 경계가 없고, 인물과 캐릭터와 사물과 사상의 경계가 없다. 아무나 건드릴 수 없도록 제일 높은 선반 위에 올려진 '신', 너무 작아서 쉽게 만날 수 없는 '신'이라니.

작가는 자신을 작품을 두고, 결국은 "우리 사는 세상 이야기"라고 말한 바 있다. 그와 그의 인물들은 끊임없이 이 세계에 대해 고민하고 질문을 던지고 있다. <신의 궤도>는, 이러한 인간 존재 혹은 세상에 대한 고민들, 그리고 대학과 대학원에서 국제정치학을 공부하며 '세계를 어떻게 볼 것인가'를 연구한 그가 한 세계를 바라보는 시선(의 방향)이 우주공간을 배경으로 무한대로 뻗어나간다.

인공위성 재벌의 서녀인 은경은 배다른 언니인 경라에게 늘 미움받으면서도 꿋꿋하게 생활하려 노력한다. 한국을 떠나 러시아에서 비행예술과 궤도비행까지 배우며 점차 자신의 진정한 모습을 깨달아가는 은경. 하지만 어머니를 힘들게 하고 결국 죽음으로까지 몰아간 아빠에 대한 미움은 끝내 가시지 않는다.

타국에서도 힘든 생활을 이어가던 은경은 같은 학교에 다니는 '코스모마피아' 바클라바에게 점점 마음을 열게 된다. 그는 은경의 아빠인 킴에 대해서는 증오를 품고 있지만, 유일하게 은경의 처지를 이해해주는 고마운 존재다. 이를 눈치챈 경라 언니는 은경을 제거할 술책을 꾸미고, 꼼짝없이 말려든 은경은 바클라바도 잃고 아빠를 죽이려 했다는 누명까지 쓰게 되는데…

궤도 위의 하느님 011
선반 위의 하느님 049
신의 궤도 053
축복받은 아이 092
행성관리인 124
도망을 갔습니다 156
제국의 콩차 189
항공관제 실무 230
행성파괴무기 245
혁명의 왼쪽 날개 284
반대쪽 날개 288
예언자의 날 290

: 미처 표현되어지지 않은 인간 존재의 답답함을 무한한 우주공간에서 폭발시키는 작가.
: 다른 별에서 써가지고 온 것 같은 서사의 신선함.
윤대녕 (소설가, 동덕여대 문예창작과 교수)
: 독창적이고 참신하다. 전혀 새로운 감각의 작가.
: 『타워』처럼 아이디어는 경이로우며,『안녕, 인공존재』처럼 인물들은 마냥 사랑스럽고, 재빠르게 넘어가는 『신의 궤도』는 도무지 지루해질 줄 모릅니다. 소설의 마지막에 이르면 상상력을 관장한다고 하는 뇌의 전두엽마저 떨게 만듭니다. 모험 음모 갈등 배신 믿음 화해 사랑 혁명 낭만 형이상학 그리고 빨간색 삼엽기가 가로지르는 하늘까지『신의 궤도』는 정말 모든 것이 들어 있는 종합선물세트입니다. 한국의 진정한 SF작가 배명훈은 이른바 본격문학과 장르문학이라는, 수만 광년 떨어진 두 행성의 오랜 적대와 몰이해를 종식시키고 새로운 행성연합을 이룩해 낼 우주문학의 유능한 외교관입니다. 배명훈 소설이 앞으로도 두 행성 간의 실시간 번역과 소통을 훌륭히 담당하길 바랄 뿐입니다.
: 세상에 턱걸이하기
권희철 (문학평론가,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 극작과 교수)
: 배명훈이 창조해낸 이 근미래 우주 개척사, 행성 전쟁사, 그 속에서 서로 다른 의지로 부딪히는 인간들의 드라마는, 거대한 스케일 속에서도 섬세함과 정교함을 잃지 않고 있어 우리를 놀라게 한다. 하지만 이 흥미롭고도 환상적인 이야기의 구조물 안에 배명훈만의 독특한 ‘신학’과 ‘존재론’과 ‘욕망의 이론’의 밑그림 또한 숨겨져 있음을 발견하게 될 때 우리는 다시 한번 더 크게 놀라지 않을 수 없다. ‘삶’에 대해 진실해지거나, ‘현실 너머의 것’을 창조하거나. 성공적인 소설은 둘 중 하나의 조건을 만족시키지만, 뛰어난 소설은 둘의 구분을 모호하게 만든다. 배명훈의 소설이 후자라는 데 내기를 걸겠다.
이 책을 추천한 다른 분들 : 
 - 동아일보 2011년 8월 27일 '문학예술'
 - 한겨레 신문 2011년 9월 03일 문학 새책

최근작 :<숨 쉬는 소설>,<세 개의 달>,<놀이터는 24시> … 총 54종 (모두보기)
SNS ://twitter.com/KiyikKiyik
소개 :2005년 SF 공모전에 단편 소설 「스마트 D」가 당선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 『예술과 중력가속도』, 『타워』, 『안녕, 인공존재!』, 장편 소설 『첫숨』, 『고고심령학자』, 『빙글빙글 우주군』, 에세이 『SF 작가입니다』 등을 썼다. 대산문학상, 젊은작가상을 수상했다.

배명훈 (지은이)의 말
그쯤 되자 이 이야기는, 내가 잘만 표현해낸다면 도저히 재미가 없을 수 없는 이야기가 되었다. 내가 좋아하는 것들이 다 들어갔으니 적어도 나에게만은 도저히 재미없을 수 없는 이야기가 돼버린 것이다.

문학동네   
최근작 :<메지나 1~5 세트 - 전5권 (세트 북케이스 포함)>,<메지나 5>,<메지나 4>등 총 3,733종
대표분야 :일본소설 1위 (브랜드 지수 1,236,502점), 2000년대 이후 한국소설 1위 (브랜드 지수 3,359,865점), 에세이 1위 (브랜드 지수 1,805,816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