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창비청소년문학 시리즈 50권 기념 소설집이다. 김려령, 구병모, 배명훈, 공선옥, 전성태, 이현, 최나미 등 그 이름만으로도 기대를 불러일으키는 일곱 작가들이 사춘기 소년 소녀의 고유한 정서를 문학의 진한 향기로 전한다. 7인의 작가가 SF, 판타지, 의인소설 등 여러 갈래로 펼쳐 보이는 깊고도 다채로운 세계는 청소년들에게 꼭 필요한 문학이 무엇인지를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이다.

표제작 김려령의 「파란 아이」는 죽은 누나의 그림자 속에서 살고 있는 열네 살 소년의 사연과 소년들의 우정을 애틋하게 그리는 동시에 독자들을 놀라게 할 반전을 선보인다. 공선옥의 「아무도 모르게」는 엄마를 따라 대책 없이 고향을 떠나야 했던 지난날을 회상하며 이제 외로움만큼 아름다움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다고 고백하는 열다섯 살 소년의 이야기이다.

한편 80년대 중학교의 졸업 풍경을 담은 전성태의 「졸업」은 이뤄지지 못한 첫사랑의 풋풋함, 그리고 익숙하고 정든 것과의 결별을 통해 성장의 의미를 생각하게 하는 단편이다. 최나미의 「덩어리」는 이제 막 청소년이라는 이름을 얻은 중1 소녀들의 무리 짓기 심리를 핍진하게 묘사해, 우정과 또래 압력에 대해 생각해 볼 시사점을 남긴다.

십 대 아이들의 일상적 고민 풀기를 넘어 새롭고 비범한 이야기를 선보인 이 단편들은, 우리 청소년문학이 이제 ‘청소년’이라는 이름만큼이나 ‘문학’의 깊이에 대해서도 치열하게 고민해야 한다는 사실을 일깨우는 좋은 자극제가 될 것이다.

공선옥 「아무도 모르게」
구병모 「화갑소녀전」
김려령 「파란 아이」
배명훈 「푸른파 피망」
이현 「고양이의 날」
전성태 「졸업」
최나미 「덩어리」

해설 | 다시 청소년문학의 초심으로 - 박숙경

첫문장
선생님은 우리를 모둠별로 둘러앉게 했다.

이 책을 추천한 다른 분들 : 
 - 한겨레 신문 2013년 5월 26일자

공선옥 「아무도 모르게」 _엄마는 왜 그 시절을 아름답다고 말할까?
‘별 보기 캠프’에 간 민수는 가족사나 살아온 날들에 대해 털어놓아야 하는 분위기가 부담스럽다. 민수는 무리에서 홀로 빠져나와 회상에 잠긴다. 외로움을 아는 만큼 아름다움이 무엇인지도 알게 되는 열다섯, ‘아무도 모르게’ 어제와 다른 사람이 되었음을 고백하는 한 소년의 이야기.

구병모 「화갑소녀전」 _새롭고도 잔혹한 세계를 펼쳐 보이는 구병모식 호러 판타지
안데르센의 동화 「성냥팔이 소녀」를 뒤튼 잔혹 소설. 음산한 뒷골목의 성냥팔이 소녀는 빛과 열기와 먹을거리를 찾아, 세상을 움직인다는 ‘화광 공장’으로 향한다. 그러나 소녀가 만나는 남자 어른들은 저마다 음흉하고, 공장에서는 단순 육체노동만이 끊임없이 반복된다. 소녀 앞에 펼쳐질, 세상을 움직이는 ‘힘’이란 도대체 무엇일까?

김려령 「파란 아이」 _자신만의 이름을 찾기까지, 열네 살 소년의 잊지 못할 여름
파란 입술을 가진 소년 선우는 할머니와 함께 여름 방학을 보낸다. 할머니는 선우를 ‘은결’이라는 예명으로 부른다. 죽은 누나의 이름도 소년처럼 ‘선우’였기 때문이라는데. 선우도 은결도 아닌 새로운 이름을 찾기까지 소년이 강촌에서 보내는 빛나는 여름 이야기. 마지막엔 놀라운 반전이 기다린다.

배명훈 「푸른파 피망」 _우리의 싸움은 어른들의 전쟁과는 달라!
각기 다른 행성에서 이주해 온 사람들이 평화롭게 살던 푸른파 행성에 갑작스레 전쟁의 기운이 드리우며 식자재 배급에도 차질이 생긴다. 한쪽에는 고기만 오고 한쪽에는 채소만 오는 소동이 벌어지는 가운데, 주인공 소년 소녀는 색다른 시도로 평화를 일구어 내는데……. 유쾌한 이야기 속에 앞으로 우리가 만들어 가야 할 사회상에 대한 의미 있는 시사가 담긴 SF.

이현 「고양이의 날」 _오늘만큼은 어제와 다른 날, 고양이의 날
도시의 영역 다툼 속에서 살아남아야 하는 잿빛 고양이의 고군분투. 젖을 떼자마자 쌀쌀맞게 굴던 어미 고양이는 어느 날 자식인 잿빛 고양이를 일부러 영역 밖으로 이끌어 궁지에 내몬다. 어쩔 수 없이 나무 높이까지 올라가게 된 잿빛 고양이의 눈앞에 그동안 보지 못했던 새로운 풍경이 펼쳐진다.

전성태 「졸업」 _“좋아. 열여섯이면 고향을 떠날 만하다.”
1980년대 중학교의 졸업 풍경. ‘나’가 남몰래 짝사랑하는 소녀는 수몰된 마을에서 전학을 왔지만, 이곳에 잠시 머무를 뿐 부산의 산업체 고등학교로 다시 떠날 예정이다. 주인공은 어딘지 모르게 섬세하고 다감해 보이는 ‘장희’를 통해 소녀에게 마음을 담은 쪽지를 전하려 한다. 풋풋한 첫사랑의 고백은 이루어질 수 있을까?

최나미 「덩어리」 _완벽한 공동체처럼 보였던 7반의 실체는?
1학년 일곱 반 중에 유일하게 여자로만 이루어져 ...

수상 :2011년 요산김정한문학상, 2010년 제비꽃서민소설상, 2009년 만해문학상, 2009년 가톨릭문학상, 2009년 오영수문학상, 2008년 백신애문학상, 1995년 신동엽문학상
최근작 :<정거장, 움직이는 기억>,<[큰글자도서] 춥고 더운 우리 집>,<춥고 더운 우리 집> … 총 110종 (모두보기)
인터뷰 :행복한 상상, 행복한 만찬, 행복한 인간 - 2008.05.23
소개 :
수상 :2015년 한국일보문학상, 2012년 현대문학상, 2011년 오영수문학상, 2010년 무영문학상, 2009년 채만식문학상, 2009년 제비꽃서민소설상, 2000년 신동엽문학상
최근작 :<소나기 그리고 소나기>,<언어 전쟁>,<살아보니 행복은 이렇습니다> … 총 55종 (모두보기)
소개 :1969년 전남 고흥 출생. 1994년 《실천문학》으로 등단. 소설집 『매향埋香』 『국경을 넘는 일』 『늑대』 『두번의 자화상』, 장편소설 『여자 이발사』, 산문집 『세상의 큰형들』 『기타 등등의 문학』 등이 있다.
최근작 :<정의로운 은재>,<아무도 들어오지 마시오>,<[큰글씨책] 엄마의 마흔 번째 생일 > … 총 30종 (모두보기)
소개 :서울에서 태어나 대학에서 아동학을 공부했다. 한겨레 작가학교를 졸업하면서 본격적으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어른도 아니고 아이도 아닌, 경계에 선 청소년의 심리와 내면을 인물들 간의 ‘관계’를 통해 탁월하게 풀어낸 작품들로 호평을 받고 있다. 지은 책으로 『엄마의 마흔 번째 생일』,『걱정쟁이 열세 살』, 『셋 둘 하나』, 『단어장』, 『진실 게임』,『바람이 울다 잠든 숲』, 『고래가 뛰는 이유』, 『진휘 바이러스』, 『학교 영웅 전설』 등이 있다.
최근작 :<호수의 일 (양장)>,<호수의 일 (반양장)>,<마음대로봇 1> … 총 89종 (모두보기)
소개 :단편소설 「기차, 언제나 빛을 향해 경적을 울리다」로 제13회 전태일문학상 소설 부문에 당선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우리들의 스캔들』 『1945, 철원』 『그 여름의 서울』 『푸른 사자 와니니』 등을 썼다. 동화집 『짜장면 불어요!』로 제10회 창비 좋은 어린이책 원고 공모 대상, 장편동화 『로봇의 별』로 제2회 창원아동문학상을 수상했으며, 2022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상 한국 후보로 선정되었다.

http://kwanini.kr
최근작 :<우주섬 사비의 기묘한 탄도학>,<숨 쉬는 소설>,<세 개의 달> … 총 56종 (모두보기)
SNS ://twitter.com/KiyikKiyik
소개 :2005년 SF 공모전에 단편소설 「스마트 D」가 당선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 『타워』 『안녕, 인공존재!』 『예술과 중력가속도』, 장편소설 『신의 궤도』 『은닉』 『청혼』 『첫숨』 『고고심령학자』 『빙글빙글 우주군』, 에세이 『SF 작가입니다』 등을 썼다. 대산문학상, 젊은작가상을 수상했다.
수상 :2007년 마해송문학상, 2007년 창비청소년문학상, 0 년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최근작 :<두 번째 엔딩 (양장)>,<두 번째 엔딩 (반양장)>,<아무것도 안 하는 녀석들> … 총 48종 (모두보기)
인터뷰 :유쾌발랄 사려깊은 완득이 일가의 창조자 - 2008.04.23
소개 :서울예술대학에서 문예창작을 공부했다. 마해송문학상,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창비청소년문학상을 수상했다. 첫 소설 『완득이』와 『우아한 거짓말』은 영화로도 만들어졌으며, 2012년 『우아한 거짓말』이 IBBY(국제아동청소년도서협의회) 어너리스트에 선정되었다. 작품으로 동화 『기억을 가져온 아이』 『내 가슴에 해마가 산다』 『요란요란 푸른아파트』 『탄탄동 사거리 만복전파사』 『그 사람을 본 적이 있나요?』, 소설 『가시고백』 『샹들리에』 『너를 봤어』 『트렁크』 『일주일』 등이 있다.
수상 :2015년 오늘의작가상, 2008년 창비청소년문학상
최근작 :<위저드 베이커리>,<위저드 베이커리 (양장)>,<고의는 아니지만> … 총 102종 (모두보기)
SNS ://twitter.com/erewhonism
소개 :2008년 장편소설 『위저드 베이커리』로 창비청소년문학상을, 2015년 소설집 『그것이 나만은 아니기를』로 오늘의작가상과 황순원신진문학상을 수상했다. 장편소설 『아가미』 『파과』 『한 스푼의 시간』 『네 이웃의 식탁』 『버드 스트라이크』 『상아의 문으로』, 중편소설 『심장에 수놓은 이야기』 『바늘과 가죽의 시』, 소설집 『고의는 아니지만』 『단 하나의 문장』 등이 있다.
최근작 :<교사를 위한 온작품 읽기>,<우리 여기에 있어!>,<우리 함께 웃으며> … 총 54종 (모두보기)
소개 :인하대학교 일본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아동 문학을 공부했으며, 일본 오사카 국제아동문학관 객원 연구원으로 일다. 현재는 겨레아동문학연구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벽장 속의 모험》《꽃신》《개를 기르다》《보물찾기》《화가 난 수박 씨앗》등이 있다.

창비   
최근작 :<트로츠키와 야생란>,<그럴 때가 있다>,<너의 권리를 주장해>등 총 2,843종
대표분야 :국내창작동화 1위 (브랜드 지수 2,522,610점), 청소년 소설 1위 (브랜드 지수 1,141,762점), 여성학/젠더 1위 (브랜드 지수 161,462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