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미리보기
  • 최저가 : -원 I 최고가 : -원
  • 재고 : 0부
  • - 쇼핑목록에 추가하신 후 목록을 출력하시면 매장에서 간편하게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종로점] 서가 단면도
(0)

평범한 열여덟 살 소년이 갑작스레 찾아온 형의 죽음을 극복하고 연극을 통해 한 걸음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장편소설이다. 사랑하는 형을 잃은 슬픔과 연극을 통해 꿈을 찾아가는 희열이 한 지점에서 만나 절망이 아닌 희망이어야 함을 확인하는 마지막 장면에 이르러서는 가슴 벅찬 감동을 느낄 수 있다.

제목 '스프링벅'(springbuck)은 아프리카에 사는 양의 이름으로, 이 양들은 풀을 먹기 위해 무리를 지어 초원을 달리다가 어느 순간 풀을 먹으려던 원래의 목적은 잊고 무작정 뛰기만 해 절벽 아래로 떨어지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한다.

작품 전체를 관통하는 '스프링벅'의 비유는 입시 경쟁에 내몰려 꿈을 잃은 채 남보다 앞서는 데만 혈안이 된 우리 청소년들의 모습을 떠오르게 한다. 또한, '대리 시험'과 같은 첨예한 이슈를 통해 과열되는 입시 경쟁의 어두운 면을 과감히 부각시키면서도 아이들의 건강한 힘을 끊임없이 긍정하는 작가의 애정 어린 시선이 돋보인다.

제1막 제1장
오늘 죽고 내일 새로 태어나기
퇴장
스프링벅
무슨 일이 있었던 거야?
꿈을 꾸어라
눈과 비가 안 오는 세상
선택의 기준
용기
왜 그랬어?
내 인생의 주도권
어른을 용서해라
사이프러스 나무
절망이 아니어야 한다
형, 나의 형

작가의 말

첫문장
네 층을, 아니 지하 휴게실에서 시작했으니 다섯 층이다.

: '스프링벅'은 아프리카에 사는 양의 일종으로 자신이 왜 달려야 하는지 이유도 모른 채 경쟁의식만으로 무작정 달리다 절벽으로 떨어지기도 하는 동물이다. 어리석어 보이는 스프링벅의이런 습성은 우리들의 모습과 닮아 있기도 하다. 「스프링벅』은입시 전쟁에 내몰려 스프링벅처럼 앞만 보고 달려가는 우리나라 고등학생의 서글픈 현실을 담고 있다. 소설 속 아이들이 안고 있는 다양한 고민은 교사나 학부모가 공감할 부분이 많다. 갑작스러운 형의 죽음이 일류대학만을 강요하던 엄마의 욕심때문이었음을 알게 된 동준이가 연극이라는 활동을 통해 극복해가는 과정을 중심으로 똑똑하고 야무지지만 부모의 아기라는 아픔이 있는 예슬이와 연극부 활동을 반대하는 엄마와의마찰로 가출을 하지만 결국 자신의 꿈을 찾는 창제. 이들을 둘러싼 연극부 아이들의 이야기가 흥미롭게 펼쳐진다. 열심히 달리는 이유가무엇인지. 목적 없이 달리기만 한다면 어떻게 될지 한 번믐 고민하게 만든다. (글. 허정. 구산중 사서교사)

수재로 유명한 모범생 형을 둔 동준은 평범하지만 밝고 씩씩한 고등학교 2학년 학생. 함께 연극부 활동을 하던 단짝 창제의 가출로 뒤숭숭하던 어느 날, 집안의 자랑거리이던 형이 갑자기 죽었다는 소식에 온 가족이 망연자실해진다. 동준은 창제 대신 주인공 역을 맡아 연극 연습에 몰두하며 형을 잃은 슬픔을 극복해보려 애쓰지만, 형을 가르치기도 했던 과외 선생 장근을 통해 형의 죽음에 얽힌 뜻밖의 비밀을 알게 된다. 성적이 떨어졌던 형이 명문대에 진학할 수 있었던 것은 어머니가 과외 선생 장근에게 대리 시험을 부탁했기 때문이고, 죄책감에 시달리던 형은 끝내 스스로 목숨을 끊었던 것. 동준은 어머니에게 분노를 터뜨려보지만 어머니는 자책하다 못해 생을 포기하는 지경에 이른다. 방황하는 동준의 곁에서 오랫동안 좋아해온 친구 예슬이 힘이 되어주고, 가출했던 친구 창제는 혼자 보낸 시간 동안 자기만의 꿈을 찾아 무사히 학교로 돌아온다. 정말 중요한 것은 잊어버린 채 앞 다투어 달리기만 하는 스프링벅 이야기를 모티브로 한 작품으로 연극부는 성황리에 축제 공연을 마치고, 연극을 준비하며 한 뼘 성장한 동준은 지금의 슬픔이 절망이 아닌 희망이어야 함을 되새기며 형을 부른다.

수상 :0 년 창비 좋은어린이책
최근작 :<개구리 우산>,<오만데 삼총사의 대모험 1>,<우리 함께 웃으며> … 총 41종 (모두보기)
소개 :2006년 『초정리 편지』로 ‘창비 좋은 어린이책’ 대상을 받으며 작가가 되었습니다. 동화와 청소년 소설 창작의 즐거움에 빠져 있고, 아이와 어른이 다 함께 읽을 수 있는 명작 하나 쓰는 게 꿈입니다. 지은 책으로 『스프링벅』, 『콩 하나면 되겠니?』, 『분황사 우물에는 용이 산다』, 『아홉 형제 용이 나가신다』, 『할머니, 왜 하필 열두 동물이에요?』, 『서라벌의 꿈』, 『뺑덕』, 『쿠쉬나메』 등이 있습니다.

창비   
최근작 :<내 얼굴이 도착하지 않았다>,<안과밖 제52호 - 2022년 상반기>,<창작과 비평 196호 - 2022.여름>등 총 2,849종
대표분야 :국내창작동화 1위 (브랜드 지수 2,527,079점), 청소년 소설 1위 (브랜드 지수 1,144,041점), 여성학/젠더 1위 (브랜드 지수 161,526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