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알라딘->도서관 사서]으로 이동
기프티북
모바일상품권
전자책캐시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알라딘 인스타그램
도마뱀
요시모토 바나나 (지은이), 김옥희 (옮긴이) | 민음사 | 1999-02-06 | 원제 とかげ
URL
정가11,000원
판매가9,900원 (10%, 1,100원 할인) | 무이자 할부?
마일리지
550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점?

세액절감액450원 (도서구입비 소득공제 대상 및 조건 충족 시)

추가혜택 카드/간편결제 할인
무이자할부 안내 닫기
  • * 2~6개월 무이자 : KB국민, NH농협, 비씨, 하나(외환), 씨티, 롯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신한, 삼성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시럽페이,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전자책 : 5,600원 전자책보기
양장본 | 180쪽 | 128*188mm (B6) | 252g | ISBN : 9788937403187
배송료유료 (단, 도서 1만원 이상 또는 신간 1권 포함시 무료) ?
수령예상일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가능 

88.9% 최근 1주 확률
(서울 중구 중림동 지역변경)
주문수량

 

기프티북 보내기 닫기
 
7.5
  • Sales Point : 1,623

로딩중...

신간 알리미 신청

<도마뱀>을 다 읽고 나면 타박타박 끊어지는 여러 개의 단편을 읽었다기보다 단락별로 나뉘어진 하나의 장편을 읽은 느낌이 든다. 그것은 소재가 비슷하다거나 내용이 한결같다는 말은 아니다. <도마뱀>에 실린 글들은 모종의 일정한 분위기를 지니기 때문이다.

단편 모두를 하나로 몽동그리는 분위기에서 가파른 모서리는 느껴지지 않는다. 등장인물들은 삶과 투쟁하지도 않거니와 서로에게 상처를 주지도 않는다. 대신, 이제까지 그렇게 견뎌왔던 것처럼 서로의 자리를 지키면서 흐르는 대로 맡겨두라는 것. 바나나의 글은 자연스러운 시간의 흐름에 닿아 있다.

이런 느낌은 돌연 깨달음을 얻은 한순간의 변화로부터 오는 게 아니다. 자근자근한 깨알 같은 깨달음들이 모여서 마지막에 커다란 하나의 변화를 이룬다. 바나나는 산의 건너편으로 가기 위해서 동굴을 뚫는 법이 없다. 산은 산대로 두고 자신은 기슭을 빙그르 돌아가는 것이다. 읽는이의 감성을 자극하지 않고 다사롭게 감싸안을 줄 아는 필법을 그녀는 가지고 있다.

때로 이런 느낌들은 책읽기를 지루하게 만들 수도 있지만, 일어문장의 신선함이라든지(번역이기 때문에 더욱 강하게 느껴지는), 바나나가 가진 특유의 문체들 때문에 글이 스러지지 않고 살아난다. <키친>과 함께 아기자기한 단편의 매력을 담뿍 느낄 수 있는 책이다. - 임지호(1999-04-02)

이주의 사은품 추첨 증정

골든아워 1

 '골든아워' 자수 파우치

그림책으로 행복해지기

강아지똥 머그컵

나는 오십에 영어를 시작했다

옥스포드 리갈 노트

민트의 세계

아크릴 키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