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표현의 기술
본투리드 단편/발목양말(대상도서 포함 국내도서 15000원 이상)
  • 정가
    16,000원
  • 판매가
    14,400원 (10%, 1,600원 할인)
  • 전자책
    14,000원
  • 배송료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8.3%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Sales Point : 12,450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10.16부터~ )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10.15 까지)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기본정보
기본정보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느낌에 논리를 더해 타인과 소통하는 방법"
말과 글, 때로는 표정과 몸짓으로 시도 때도 없이 자신을 표현하지만, 성공하는 경우보다 실패하는 경우가 잦다. 겉으로 드러나는 표현은 마음 같지 않고, 이를 받아들이는 상대는 멀어지기 일쑤다. 어떻게 하면 내 마음을 자유롭게 그리고 자신 있게 표현할 수 있을까. 더불어 내 느낌과 생각을 상대도 충분히 공감하게 하려면 어떤 기술이 필요할까. 한때 정치인으로, 지금은 작가로 활동하는 표현의 장인 유시민이 드디어 표현의 비법을 공개한다.

시작은 느낌이다. 넓고 깊고 섬세하게 느껴야, 다른 이와 소통하고 교감하는 능력이 생긴다. 유시민은 한때 논객이라 불릴 정도로 논리적인 글쓰기에 탁월하지만, 스스로 논리적 추론보다 도덕적 직관에 크게 의지한다고 고백한다. 자기 존재가 갖는 느낌이 우선이고, 이를 설명하는 건 다음 문제라는 설명이다. 느낌에 논리를 더해, 이를 바탕으로 타인과 소통하는 게 표현이니, 표현의 기술은 마음에서 나온다 하겠다. 유시민의 명쾌한 강의에 정훈이의 만화가 더해지니 표현의 기술이 한층 풍성해진다. 글이든 말이든 그림이든, 역시 표현은 한 가지 길, 마음으로 통하는 법인가 보다.
- 인문 MD 박태근 (2016.0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