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7년 동안의 잠
본투리드 단편/발목양말(대상도서 포함 국내도서 15000원 이상)
  • 정가
    11,000원
  • 판매가
    9,900원 (10%, 1,100원 할인)
  • 전자책
    7,700원
  • 배송료
    유료 (단, 도서 1만원 이상 또는 신간 1권 포함시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최근 1주 88.3%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2학년 주간 20위, 유아 top10 3주|
Sales Point : 5,464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10.16부터~ )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10.15 까지)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박완서 작가가 그리는 생명의 소중함"
콘크리트로 뒤덮힌 땅 속, 몇해 째 흉년으로 배고픈 어린 개미는 드디어 커다란 먹이를 발견한다. 온 마을이 들썩들썩, 잔치라도 벌어진 듯 신이 나서 먹이를 가져오지만, 지혜로운 늙은 개미가 이를 가로막는다. 이 커다란 먹이는 족히 7년이 다 되도록 땅속에서 목청과 날개를 가다듬은 매미 애벌레이기 때문이다. 매미 애벌레를 땅 위로 보내주자는 제안에 개미들 사이에서는 실랑이가 벌어지는데...

독창적인 선과 면으로 그려진 개미와 애벌레, 안동 찰흙과 천연 광물성 안료로 채색된 그림은 깊은 색감과 더불어 자연의 생동감이 전해진다. 생명의 고귀함을 깨닫고, 삶에 있어 의미 있고 가치 있는 것이 무엇인지 항상 고민하는 마음가짐을 가지는 것. 박완서 선생의 메시지가 김세현 작가의 붓끝에서 생생하게 되살아난다. 이제 개미들은 다시 길을 나선다. 매미의 경쾌한 노랫소리를 들으면서.
- 유아 MD 강미연 (2015.0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