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로맨스
  • 라이트노벨
  • 판타지/무협
  • 만화
  • BL
덧니가 보고 싶어
세상의 모든 노트(이벤트 도서 포함, 국내서.외서 5만원 이상)
  • 종이책
    13,000원 11,700원 (마일리지650원)
  • 전자책정가
    9,100원
  • 판매가
    9,100원 (종이책 정가 대비 30% 할인)
  • 쿠폰할인가
한국소설 주간 16위|
Sales Point : 3,970

세일즈 포인트

  • SalesPoint는 판매량과 판매기간에 근거하여 해당 상품의 판매도를 산출한 알라딘만의 판매지수법입니다.
  • 최근 판매분에 가중치를 준 판매점수. 팔릴수록 올라가고 덜 팔리면 내려갑니다.
  • 그래서 최근 베스트셀러는 높은 점수이며, 꾸준히 팔리는 스테디셀러들도 어느 정도 포인트를 유지합니다.
  • `SalesPoint`는 매일매일 업데이트됩니다.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국민, 롯데
    * 2~5개월 무이자 : 신한

    ※ 5만원 이상 결제시 할부 적용 가능합니다.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 배송상품이 아닌 다운로드 받는 디지털상품이며, 프린트가 불가합니다.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다시 만나는 처음, 정세랑의 세계"
<지구에서 한아뿐>, <피프티 피플> 정세랑의 첫 장편소설이 문장과 설정을 다시 다듬어 더 단단해진 모습으로 8년 만에 독자를 다시 찾았다. 장르소설 월간지 '판타스틱'을 통해 작품활동을 시작한 작가 정세랑의 시작점을 들여다볼 수 있는, 경쾌하고 환상적이며 사랑스러운 소설 <덧니가 보고 싶어>가 바로 그 작품이다.

회사를 다니며 장르소설가로도 활동을 시작한 재화. 그에게는 자꾸만 소설에 등장시키고, 기어이 죽이게 되는 '구남친' 용기가 있다. 재화가 만든 아홉 개의 이야기에서 아홉 번이나 죽음을 맞게 되는 용기. 한편 '늘 떨떠름한 초록색'이던 '구여친' 재화 대신 바닐라 냄새가 나는 어린 여자친구를 만나고 있는 용기의 몸엔 그 죽음의 순간이 타투처럼 새겨지기 시작하는데. ("꼬리에 압사당했다. 찍" 같은 활자가 몸에 새겨졌을 순간의 황당함을 함께 상상해보면 이 이야기가 너무 귀엽게 느껴진다.) 둘의 사랑 이야기와 용과 늑대와 물고기 왕자와 알파카 양에 관한 재화의 재기발랄한 이야기가 교차하며 이야기는 점차 풍성해진다. "앞으로도 부적절한 주제에 대해 모나게 쓰리라는 날카로운 예감"을 품고 "용 같은 것 말고, 좀더 부적절한 이야기를 써야지. 모두 입을 모아 부적절하다고 말할 만한 이야기를."이라고 자신의 미래를 꿈꾸던 장르소설가 재화. "몇 년 뒤에, 미래의 자신이 지금의 자신을 칭찬해줬으면 좋겠다고도" 생각했을 재화가 팔년이 지나 다시 독자에게 도착했다.
- 소설 MD 김효선 (2019.1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