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중고]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
2018년 에세이 분야 2위
  • 새상품
    13,800원 12,420원 (마일리지690원)
  • 판매가
    9,700원 (정가대비 30% 할인)
  • 상품 상태
    최상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신한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판매가 종료되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판매가 종료되었습니다.
  • US, 해외배송불가, 판매자 직접배송
  • 중고샵 회원간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오픈마켓 상품으로, 중개 시스템만 제공하는 알라딘에서는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알라딘 중고
품질 판정 가이드
알라딘 중고 품질 판정 가이드
품질등급 헌 상태 표지 책등 / 책배 내부 / 제본상태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우울과 불안 속에서 하루하루를 살아낸다는 것"
책을 처음 접했을 때 시선은 자연스레 제목에 먼저 가닿았다. 독립출판물로 상당한 인기를 끌어 '입소문 베스트셀러'가 되었다는 사실은 그다지 중요치 않았다.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은 그 마음은 어떤 마음일까, 란 생각으로 가득할 뿐이었고, 이내 저자의 내밀한 이야기에 귀 기울이고 싶어졌다.

어린 시절부터 내성적이고 소심한 사람이었던 저자는 반복되는 우울감이 견디기 힘들어지자 정신과 전문의를 찾아가 상담을 받기 시작했다. 가벼운 우울 증상이 지속되는 상태인 기분부전장애와 불안장애 진단을 받고 약물치료와 상담치료를 병행해왔다. 치료받는 과정마다 녹취하여 날 것 그대로를 기록으로 남겼다.

우울증과 불안장애에 관한 내밀한 치료 일기인 이 책에는 치료의 과정과, 지독히 우울하지도 행복하지도 않은 애매한 기분으로 하루하루를 살아내는 저자의 삶에 관한 이야기가 가감 없이 담겨 있다. 희망적인 치료의 결과는 없고, 여전히 우울과 행복을 반복하고 있다고, 스스로를 아프게 하지 않는 가장 좋은 방법을 찾고 싶다고 고백하며 끝을 맺는다. 질문도 답도 아닌 바람으로 끝나는 책이지만, 저자의 생생한 목소리로 들려주는 진솔한 마음의 이야기들은 우울과 불안 사이에서 위태롭게 살아가고 있을 또 다른 누군가에게 위안이 되어 줄 것이라고 믿는다.
- 에세이 MD 송진경 (2018.06.26)
기본정보
기본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