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중고] 천공의 벌
2016년 ^종합 분야 51위
  • 새상품
    18,800원 16,920원 (마일리지940원)
  • 판매가
    9,400원 (정가대비 50% 할인)
  • 상품 상태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판매가 종료되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판매가 종료되었습니다.
  • US, 해외배송불가, 판매자 직접배송
  • 중고샵 회원간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오픈마켓 상품으로, 중개 시스템만 제공하는 알라딘에서는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알라딘 중고
품질 판정 가이드
알라딘 중고 품질 판정 가이드
품질등급 헌 상태 표지 책등 / 책배 내부 / 제본상태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원자력의 힘과 공포"
자위대에 납품될 신형 공격 헬기가 도난당한다. 그리고 이 헬기는 새로 가동될 원자력 발전소 위에 모습을 드러낸다. 원격 조종으로 이 헬기를 조종하는 테러리스트는 일본 내의 모든 원자력 발전소를 폐기 처리하지 않으면 헬기를 발전소 위에 추락시키겠다고 협박한다. 그리고 이 모든 과정을 전국에 생중계하라고 요구한다. 그런데 예기치 못한 문제가 발생한다. 한 연구원의 아이가 어쩌다 그 헬기에 탑승한 상태였던 것이다. 협상할 사안이 두 개로 늘어난 가운데, 원자력 발전의 맹점과 위험에 대한 해묵은 논쟁이 다시금 불붙는다. 그리고 '비행기가 추락해도 안전한 원전'을 주장해 온 정부는 실제로 항공기가 추락할 위기에 처하자 자신들의 주장을 철회해야 할 지 아니면 계속 모른 척할지 고민한다. 위기는 시간이 갈수록 커지고...

<천공의 벌>은 사회 문제를 다루는 히가시노 게이고의 스토리텔링 능력이 여전히 빛을 발했던 90년대 중반의 작품이다. 이후 십수 년이 지나 3.11 사태가 벌어졌고, 그런 뒤에 이 작품이 뒤늦게 영화화되었다는 사실은 많은 점을 시사한다. 전형적인 스릴러의 형식을 빌어 원전 가동의 실태와 문제를 지적한 히가시노 게이고의 문제 의식이 인상적인 작품이다. 이제서야 원전 안전에 대한 우려를 체감하기 시작한 한국에서도, 이 소설은 이제 소설로만 읽히지는 않을 것 같다.
- 소설 MD 최원호 (2016.0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