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정가
    15,000원
  • 판매가
    13,500원 (10%, 1,500원 할인)
  • 전자책
    10,500원
  • 배송료
    신간도서 단 1권도 무료
  • 수령예상일
    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내일 수령 
    최근 1주 95.3%
    (중구 중림동 기준) 지역변경
사회문제 일반 주간 36위, 사회과학 top10 2주|
Sales Point : 4,242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신한, 현대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바벨탑 공화국 - 욕망이 들끓는 한국 사회의 민낯
  • 13,500원 (10%, 1,500원 할인)
  • 수량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선물하기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말이 좋아 공화국이지 이대로는 지옥이다"
성장과 분배를 둘러싼 논쟁은 끝이 나지 않은 듯 보이지만, 논쟁과는 별개로 한국사회의 현실은 늘 성장 우선이었다. 단기간 고성장을 목표로 특정 지역이나 특정 집단에 사회의 역량을 집중했고, 다행히 성장의 목표는 어느 정도 성취되었다고 평가된다. 그런데 성장에 힘을 모두 쏟은 탓인지, 아니면 너무 높은 곳에 올랐기에 아래가 보이지 않았는지, 애초에 이야기하던 분배는 사라지고 격차와 서열이 그대로 자리를 잡은 게 오늘의 한국사회다.

강준만은 초집중화, 승자독식, 서열 사회는 떼어 놓고 생각할 수 없는 하나의 구도라고 설명하며, 젠트리피케이션, 게이티드 커뮤니티, 학습된 무력감, 지방 소멸론 등 각기 다른 모습으로 나타나는 '바벨탑'의 구조를 하나씩 분석하고, 기존의 수직지향적 삶을 수평지향적 삶으로 바꿔 협력과 공존의 가치를 "주입"시켜야 한다고 주장한다. 마지막 주장이 다소 뻔하다고 느껴질지도 모르겠지만, 구체적인 분석의 내용을 들여다보면 주장의 시급함과 절실함에 고개를 끄덕이지 않을 수 없겠다.
- 사회과학 MD 박태근 (2019.02.15)